2024년 06월 15일 토요일

  • 서울 24℃

  • 인천 24℃

  • 백령 24℃

  • 춘천 25℃

  • 강릉 25℃

  • 청주 29℃

  • 수원 26℃

  • 안동 29℃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7℃

  • 전주 29℃

  • 광주 31℃

  • 목포 27℃

  • 여수 28℃

  • 대구 32℃

  • 울산 28℃

  • 창원 32℃

  • 부산 30℃

  • 제주 26℃

산업 한국車, 상반기 글로벌 점유율 7.7%···유럽·미국 시장서 선전

산업 자동차

한국車, 상반기 글로벌 점유율 7.7%···유럽·미국 시장서 선전

등록 2022.09.18 15:54

수정 2022.09.18 17:44

차재서

  기자

2023 쏘나타 센슈어스. 사진=현대차 제공2023 쏘나타 센슈어스. 사진=현대차 제공

올해 상반기 한국 자동차의 세계 시장 점유율이 작년보다 소폭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연합뉴스와 한국자동차산업협회에 따르면 한국차 점유율은 작년 상반기 7.9%에서 올 상반기 7.7%로 0.2%p 떨어졌다.

유럽(9.9%)과 미국(10.4%) 등 주요 시장에서의 선전에도 인도(21.3%) 등 신흥시장의 점유율이 소폭 낮아진 결과다.

다만 미국차와 유럽차, 일본차의 점유율이 약 10%씩 하락한 것을 고려했을 때 양호한 성과라고 협회 측은 진단했다.

상반기 세계 주요 시장에서 가장 높은 점유율을 기록한 쪽은 유럽차(26.7%)였지만, 그 수치는 전년 동기 대비 2.6%p 줄었다.

중국차의 경우 내수시장을 중심으로 BYD 등 전기차업체가 선전하면서 점유율이 19.1%로 크게 상승했다. 전년 동기의 15.4% 대비 3.7%p 늘어난 수치다.

협회는 유럽·미국 등 주요국이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내연기관차에 대한 규제를 강화하고 자국 산업 육성을 위한 보조금 지원을 늘리는 만큼 우리나라도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하다고 제언했다.

유럽연합(EU)의 환경장관 이사회는 6월 EU 내 내연기관차 신차 판매를 금지하는 내용의 정책에 합의했다. 미국도 자국에서 생산된 전기차에만 보조금을 지급하는 '인플레이션 감축법'(IRA)을 도입한 바 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