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임원보수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회장, 상반기 35억원 수령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회장이 올해 상반기 34억8400만원의 보수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16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최현만 회장은 올해 상반기 급여 8억3300만원, 상여 26억5000만원을 받았다.

회사는 "지난해 미래에셋증권이 연결 기준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며 "특히 코로나19로 인한 불안정한 시장환경 속에서 철저한 리스크 관리 및 차별화된 비즈니스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업계 최초 2년 연속 세전이익 1조원을 돌파하는 성과를 시현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과정에서 최 회장은 전략적으로 해외 비즈니스를 빠르게 확장, 글로벌 우량자산과 혁신·성장 기업 투자 확대, 디지털 전환과 연금 비즈니스를 강화하는 등 회사의 밸런스 있는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고 강조했다.

최현만 회장에 이어 김찬일 상무가 21억4000만원, 이형락 전무, 김동춘 상무, 김연추 전무가 각각 16억1000만원, 15억4000만원, 14억7600만원을 수령했다.

임주희 기자 lj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