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1일 금요일

  • 서울 -1℃

  • 인천 -1℃

  • 백령 -1℃

  • 춘천 3℃

  • 강릉 3℃

  • 청주 3℃

  • 수원 1℃

  • 안동 1℃

  • 울릉도 5℃

  • 독도 5℃

  • 대전 3℃

  • 전주 4℃

  • 광주 4℃

  • 목포 4℃

  • 여수 5℃

  • 대구 3℃

  • 울산 3℃

  • 창원 3℃

  • 부산 3℃

  • 제주 7℃

금융 DGB금융, ESG 평가 2년 연속 ‘A+등급’

금융 은행

DGB금융, ESG 평가 2년 연속 ‘A+등급’

등록 2021.10.27 19:32

차재서

  기자

사진=DGB대구은행 제공

DGB금융그룹이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의 ‘2021년 KCGS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평가’에서 2년 연속 ESG 통합등급 ‘A+’를 획득했다고 27일 밝혔다.

DGB금융은 올해 ▲환경 부문 ‘A’ ▲사회 부문 ‘A+’ ▲지배구조 부문 ‘A+’를 받았다. 2020년 ESG 평가에서 통합 A+등급을 획득해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데 이어 2021년에도 통합 A+등급을 받아 ESG 경영 우수기업으로서 이름을 알렸다.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은 2021년 950개 상장회사를 대상으로 ESG 평가를 진행했으며, 통합 A+등급은 등급 부여 상장법인 중 14개사(1.8%)만 받는 것으로 파악됐다.

DGB금융은 주주추천제도를 통한 사외이사 선임, 외부 인선자문위원회를 활용한 사외이사 후보군 발굴, 전문분야 다양성을 확보한 이사회 구성 등 지배구조 선진화 노력을 이어온 바 있다.

또 2018년엔 금융지주 최초로 부패방지경영시스템(ISO37001) 인증을 획득했으며 기후변화 관련 재무정보 공개 협의체(TCFD) 참여 등으로 ESG 경영 체계를 구축하는 중이다.

올해는 ESG 경영 선포식을 개최한 이래 새로운 ‘ESG 비전’을 설정하고 이사회 내 ‘ESG위원회’ 신설, 탈석탄 금융 선언, PCAF(탄소회계금융연합체) 가입 등을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

김태오 DGB금융 회장은 “그룹의 전사적인 ESG 경영 노력을 인정받아 KGCS 평가에서 좋은 결과를 얻은 데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ESG 경영의 내재화뿐 아니라 ESG 경영의 지역사회 확산을 위한 리더십을 적극 발휘하겠다”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