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6일 화요일

  • 서울 12℃

  • 인천 11℃

  • 백령 9℃

  • 춘천 12℃

  • 강릉 14℃

  • 청주 12℃

  • 수원 12℃

  • 안동 12℃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12℃

  • 전주 12℃

  • 광주 13℃

  • 목포 12℃

  • 여수 14℃

  • 대구 15℃

  • 울산 13℃

  • 창원 15℃

  • 부산 15℃

  • 제주 14℃

대상그룹 차녀 임상민 전무, 출산휴가 마치고 경영 복귀

대상그룹 차녀 임상민 전무, 출산휴가 마치고 경영 복귀

등록 2021.01.19 16:25

김민지

  기자

대상그룹 차녀 임상민 전무, 출산휴가 마치고 경영 복귀 기사의 사진

임창욱 대상그룹 명예회장의 차녀 임상민 대상 전무가 이달 초 출산휴가를 마치고 경영에 복귀했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임 전무는 최근 출산휴가에서 복귀해 전략담당중역을 수행 중으로 알려졌다. 전략담당중역은 그룹의 새로운 먹거리를 발굴하고 경영 전반을 아우르는 역할을 담당한다.

업계는 임 전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가정간편식(HMR)과 온라인 사업 중요도가 높아짐에 따라 이에 대한 전략을 구상하는 데 주력할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임 전무는 2009년 학업을 마치고 대상에 입사한 뒤 곧바로 전략기획팀에서 근무했으며 2012년 전략기획본부 부본부장으로 승진했다. 2016년 전무자리에 오른 후 지난해 3월 열린 정기주주총회를 통해 처음으로 사내이사에 선임됐다. 이미 지주사인 대상홀딩스의 지분을 36.71% 보유해 최대주주에 올라 있다. 이어 언니 임세령 전무 20.41%, 임창욱 회장이 4.09% 지분을 보유 중이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