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포항시, 로봇산업 활성화 본격 추진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제공=포항시

포항시는 지난 18일 로봇산업 활성화를 위한 관계기관 소통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한국로봇융합연구원, 한국해양과학기술원 수중로봇건설사업단과 미래전략산업과, 투자기업지원과 등 관계기관 책임자가 참여한 가운데, 포항시에서 역점적으로 추진해온 로봇분야 사업에 대한 성과 및 점검, 각종 현안 등을 공유하고 지역 로봇산업의 향후 발전 방향과 지역 기여도 등을 논의했다.

포항시는 국내 최고 수준의 유일한 안전로봇실증센터와 수중로봇복합실증센터 등의 인프라가 구축되어 있어 전국 어느 지역보다 로봇산업 분야 발전에 경쟁력이 높은 것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해 10월 영일만 3일반산업단지 내 1만9800㎡의 부지에 개소한 안전로봇실증센터는 재난 현장에서 활용될 로봇기술 개발 ‘국민안전로봇 프로젝트 사업’의 핵심 시설로, 연구동과 실험동, 재난환경 테스트동, 실외 실증시험장 등을 갖추고 있어 실증시험을 위해 전국 각지의 기관들이 찾고 있다.

수중로봇복합실증센터는 수중건설에 필요한 장비가 실제 투입되기 전 사전 실증 테스트를 하는 곳이며, 해양수산부·경상북도·포항시 등이 2013년부터 2019년까지 총사업비 815억원을 투입해 수중건설로봇 기술개발 사업의 일환으로 구축했다.

수중로봇복합실증센터에서는 유지보수용 경작업용 ROV, 해저케이블매설용 중작업용 ROV, 트랙기반 암반작업용 트랙기반 ROV 등 3종을 개발했으며, 이 사업에서 개발된 수중건설로봇은 현재 실용화 단계로 지난 7월부터 베트남 해저관로 매설공사에 실전 투입됐다.

포항시 김종식 일자리경제실장은 “최근 철강경기 침체와 코로나19 사태로 지역 경제가 매우 어렵다.”면서 “타지역보다 우수한 로봇 인프라를 활용하여 미래 신성장산업인 로봇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이를 바탕으로 지역에 로봇기업을 유치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홍성철 기자 newswaydg@naver.com


관련태그

#대구

#경북

#홍성철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