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2일 토요일

  • 서울 22℃

  • 인천 23℃

  • 백령 20℃

  • 춘천 23℃

  • 강릉 22℃

  • 청주 25℃

  • 수원 21℃

  • 안동 24℃

  • 울릉도 22℃

  • 독도 22℃

  • 대전 23℃

  • 전주 24℃

  • 광주 24℃

  • 목포 24℃

  • 여수 23℃

  • 대구 23℃

  • 울산 23℃

  • 창원 24℃

  • 부산 23℃

  • 제주 24℃

DB손보, 3분기 누적 순익 4420억···전년比 34.5%↑

DB손보, 3분기 누적 순익 4420억···전년比 34.5%↑

등록 2020.11.13 16:00

장기영

  기자

서울 강남구 DB손해보험 본사. 사진=DB손해보험서울 강남구 DB손해보험 본사. 사진=DB손해보험

DB손해보험의 올해 3분기 누적 당기순이익이 자동차보험 손해율 하락 등의 영향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0% 이상 증가했다.

13일 DB손보가 공시한 개별 재무제표 기준 올해 1~3분기(1~9월) 당기순이익은 4420억원으로 전년 동기 3287억원에 비해 1133억원(34.5%) 증가했다.

이 기간 매출액은 9조6484억원에서 10조4348억원으로 7864억원(8.2%), 영업이익은 4457억원에서 5931억원으로 1474억원(33.1%) 늘었다.

DB손보 관계자는 “자동차보험과 장기보험 손해율 하락 등의 영향으로 당기순이익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해당 기간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88.6%에서 83.9%로 4.7%포인트, 장기보험 손해율은 85%에서 84.9%로 0.1%포인트 낮아졌다.

이에 따라 전체 손해율과 사업비율을 더한 합산비율은 106%에서 104.2%로 1.8%포인트 하락했다.

자동차보험의 경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후 사회적 거리두기 등에 따른 이동량 감소가 손해율 하락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다만, 3분기(7~9월) 당기순이익은 지난해 1225억원에서 올해 926억원으로 299억원(24.4%) 감소했다.

이는 지난해 3분기 당기순이익에 일회성 채권매각이익이 포함된 데 따른 결과다.

DB손보 관계자는 “3분기 당기순이익이 감소한 것은 지난해 채권매각이익이 많았던 데 따른 기저효과”라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3분기 누적 당기순이익은 30% 이상 증가했다”고 말했다.

뉴스웨이 장기영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