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6일 금요일

  • 서울 24℃

  • 인천 26℃

  • 백령 25℃

  • 춘천 24℃

  • 강릉 27℃

  • 청주 25℃

  • 수원 24℃

  • 안동 26℃

  • 울릉도 25℃

  • 독도 25℃

  • 대전 26℃

  • 전주 28℃

  • 광주 27℃

  • 목포 28℃

  • 여수 26℃

  • 대구 28℃

  • 울산 26℃

  • 창원 27℃

  • 부산 26℃

  • 제주 27℃

한화家 막내 김동선, 사모펀드 입사···실무 경험 쌓는다

한화家 막내 김동선, 사모펀드 입사···실무 경험 쌓는다

등록 2020.06.16 11:22

이세정

  기자

한화家 막내 김동선, 사모펀드 입사···실무 경험 쌓는다 기사의 사진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삼남인 김동선 전 한화건설 팀장이 사모펀드(PEF) 운용사인 스카이레이크인베스트먼트에 입사했다.

15일 한화그룹에 따르면 김 전 팀장은 지난 4월 스카이레이크에 입사했다.

지난 3월 승마선수 생활을 정리한 김 전 팀장은 투자은행가로 활동하고 싶다고 언급한 바 있다. 실제 김 전 팀장은 DS그룹을 세우고 투자 형태로 독일 현지에 식당 등을 창업했다.

재계에서는 회사 경영에 있어 인수합병(M&A) 등 금융과 투자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만큼, 실무 경험을 쌓기로 한 것으로 해석한다.

한편, 스카이레이크는 국내 1세대 사모펀드로, 진대제 전 정보통신부 장관이 2006년 설립했다. 특히 진 회장은 김 회장과 경기고등학교 동창으로 평소 돈독한 관계인 것으로 알려졌다.

뉴스웨이 이세정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