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2일 토요일

  • 서울 22℃

  • 인천 23℃

  • 백령 23℃

  • 춘천 23℃

  • 강릉 20℃

  • 청주 23℃

  • 수원 23℃

  • 안동 23℃

  • 울릉도 22℃

  • 독도 22℃

  • 대전 24℃

  • 전주 25℃

  • 광주 25℃

  • 목포 24℃

  • 여수 24℃

  • 대구 25℃

  • 울산 24℃

  • 창원 25℃

  • 부산 23℃

  • 제주 22℃

한화손보, 1분기 순익 340억···전년比 236.1%↑

한화손보, 1분기 순익 340억···전년比 236.1%↑

등록 2020.05.14 16:37

장기영

  기자

서울 여의도 한화손해보험 본사. 사진=한화손해보험서울 여의도 한화손해보험 본사. 사진=한화손해보험

지난해 경영 악화에 시달렸던 한화손해보험의 올해 1분기 당기순이익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배 이상 급증했다.

14일 한화손보가 공시한 개별 재무제표 기준 올해 1분기(1~3월) 당기순이익은 340억원으로 전년 동기 101억원에 비해 239억원(236.1%) 증가했다.

이 기간 매출액은 1조4549억원에서 1조4988억원으로 439억원(3%), 영업이익은 165억원에서 456억원으로 291억원(176.6%) 늘었다.

직전 분기인 지난해 4분기(10~12월)와 비교하면 영업이익과 당기순손익 모두 흑자로 전환했다.

한화손보의 실적 회복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일시적 손해율 하락과 손익구조 개선을 위한 노력이 영향을 미쳤다.

한화손보의 합산비율은 지난해 4분기 111.7%에서 올해 1분기 108.4%로 3.3%포인트 낮아졌다.

한화손보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단기적으로 차량 이동량과 병원 방문 감소하면서 손해율이 하락했고 대면영업 위축으로 사업비가 줄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손해율 안정화와 사업비 체계 개선 등 근본적인 손익 구조 개선을 노력을 통해 지속적인 이익을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뉴스웨이 장기영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