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8일 화요일

  • 서울 21℃

  • 인천 20℃

  • 백령 14℃

  • 춘천 21℃

  • 강릉 14℃

  • 청주 21℃

  • 수원 20℃

  • 안동 17℃

  • 울릉도 14℃

  • 독도 14℃

  • 대전 22℃

  • 전주 22℃

  • 광주 22℃

  • 목포 19℃

  • 여수 19℃

  • 대구 19℃

  • 울산 16℃

  • 창원 21℃

  • 부산 18℃

  • 제주 17℃

CJ오쇼핑, 역대 최고 1분기 취급고·영업이익 달성

CJ오쇼핑, 역대 최고 1분기 취급고·영업이익 달성

등록 2018.04.27 15:59

임정혁

  기자

패션, 잡화 등 판매 호조와 T커머스의 성장으로 6분기 연속 외형 성장TV상품 모바일 판매 확대와 V커머스 사업확대로 영업이익 개선 주도

CJ오쇼핑, 역대 최고 1분기 취급고·영업이익 달성 기사의 사진

CJ오쇼핑(대표 허민회)이 역대 최고의 1분기 취급고와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27일 CJ오쇼핑에 따르면 1분기 취급고는 전년 동기 대비 10.6% 성장한 9,998억 원으로 지난 해 4분기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분기 취급고를 기록했으며 영업이익은 11.9% 성장한 432억 원을 올렸다.

취급고는 패션의류 및 잡화와 언더웨어의 판매 호조, 그리고 T커머스 채널의 약진 등으로 2016년 4분기 이후 6분기 연속 두 자릿수 성장세를 기록했다. CJ오쇼핑이 지속적으로 추진해 온 상품 차별화 및 채널 경쟁력 강화 전략이 주효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셀렙샵, 장미쉘바스키아, VW베라왕 등 수익성 높은 핵심 패션 브랜드의 매출이 지난 해 말에 이어 1분기까지 호조세가 이어지며 외형 성장을 견인했다. 야나두, 블루래빗 등의 교육콘텐츠 상품, 무선청소기 등 가전상품의 판매 호조, 그리고 아. 테스토니 등 명품 브랜드를 중심으로 한 패션잡화 상품들이 효율 개선에 기여했다.

채널 별로 살펴보면 TV홈쇼핑은 패션의류와, 생활가전, 잡화, 언더웨어 등에서 상품 차별화를 실현하며 부문 별로 비교적 고르게 판매 호조를 보였다. T커머스는 기획 프로그램 확대 편성 등 TV홈쇼핑 계열 T커머스 채널 중 독보적인 경쟁 우위로 전년 동기 대비 52.2% 성장한 723억 원의 취급고를 기록하며 전체 외형 성장에 힘을 보탰다.

모바일 취급고는 전년 대비 20% 성장했는데 이는 멀티채널 경쟁력 강화를 통해 모바일 채널을 통한 TV 상품의 판매 증가가 주요 원인으로 나타났다. 또 CJ몰의 UI/UX 개선을 통한 고객편의성 증대와 지난해 12월부터 본격적으로 운영 중인 모바일 라이브방송 ‘쇼크라이브’의 반응 호조에 힘입은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모바일을 통한 CJ몰 월 방문객 수는 전년 대비 약 16%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년 동기대비 11.9% 성장을 기록한 영업이익은 수익성이 높은 TV 상품의 멀티채널 판매 호조, DADA(다다) 스튜디오와 쇼크라이브 등 V커머스를 기반으로 한 이커머스(전자상거래) 부문의 외형 성장이 주도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모바일 부문은 특히 핵심상품 및 특화 카테고리 운영과 브랜드 중심의 판매를 통한 운영효율화 등을 통해 회사 전체의 수익성 개선에 큰 몫을 한 것으로 분석됐다.

취급고 호조에도 불구하고 매출액은 2,724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소폭(0.9%)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2018년 1분기부터 시행되고 있는 새로운 회계기준(K-IFRS 1115호)에 따라 카드청구 할인, 무이자할부비용 할인과 같은 고객 프로모션 비용이 매출액에서 직접 차감하는 방식으로 변경됐기 때문이다. 새로운 회계기준으로 2017년 1분기 매출액을 환산해 비교하면 2018년 1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대비 4% 증가한 수준이다.

한편 해외사업은 지난 해 구조개선 완료 효과와 동남아 지역의 이익개선으로 지분법 손익이 60% 이상 개선됐다. 특히 태국은 지난 해 3분기 흑자전환 성공 이후 매 분기 양호한 실적을 보이고 있으며 말레이시아도 현지 진출 2년만에 1분기 40% 성장세를 기록하며 적자폭을 빠르게 줄여가고 있다.

CJ오쇼핑은 최근 코미디빅리그 출연진들이 진행한 ‘코빅마켓’, 슈퍼쥬니어가 출연한 ‘슈퍼마켓’ 시즌2 등이 큰 화제를 모으며 CJ E&M과의 합병을 통한 미디어 커머스 사업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CJ오쇼핑 정명찬 경영지원담당은 “1분기에는 상품과 채널 경쟁력 강화를 통해 외형과 수익 모두 우수한 실적을 기록했으며 TV홈쇼핑 및 T커머스에서 선보인 차별화 된 기획 프로그램을 통해 본격적인 미디어 커머스 시작점을 다졌다”며 “2분기에는 시즌 상품의 선제적 편성과 E&M과의 합병 시너지 가속화를 통해 외형과 수익 모두 좋은 흐름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웨이 임정혁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