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8일 수요일

  • 서울 6℃

  • 인천 5℃

  • 백령 3℃

  • 춘천 5℃

  • 강릉 5℃

  • 청주 6℃

  • 수원 6℃

  • 안동 5℃

  • 울릉도 6℃

  • 독도 6℃

  • 대전 6℃

  • 전주 10℃

  • 광주 10℃

  • 목포 7℃

  • 여수 9℃

  • 대구 7℃

  • 울산 5℃

  • 창원 8℃

  • 부산 6℃

  • 제주 6℃

‘가상화폐 긴급대책’ 온라인 사전 유출 논란

‘가상화폐 긴급대책’ 온라인 사전 유출 논란

등록 2017.12.13 20:57

장기영

  기자

비트코인 거래소. 사진=최신혜 기자 shchoi@newsway.co.kr

정부가 13일 가상화폐 투기 과열과 관련 범죄를 막기 위해 발표한 긴급대책의 주요 내용이 사전에 온라인에 유출돼 논란이 일고 있다.

정부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11시 30분까지 1시간 30분간 정부서울청사에서 홍남기 국무조정실장 주재로 ‘가상통화 관계부처 차관회의’를 열어 대책을 논의했다.

이후 논의 내용을 담은 보도자료를 오후 2시 36분 출입기자들에게 이메일로 발송했다.

그러나 이 보다 앞선 오전 11시 57분 가상화폐 온라인 커뮤니티에 ‘긴급회의 결과라고 합니다’라는 제목으로 회의 보도자료 사진 2장이 게시됐다.

이어 낮 12시 25분에는 다른 작성자가 올린 ‘오늘 정부 긴급회의 보도자료랍니다’라는 글에 보도자료 사진 4장이 올라왔다.

커뮤니티에 올라온 이들 자료의 내용은 뒤늦게 배포된 공식 보도자료의 내용과 대부분 일치한다.

다만, 일부 문구와 문장 배열이 다르다는 점을 감안할 때 보도자료 초안이 유출된 것으로 추정된다.

뉴스웨이 장기영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