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0일 토요일

  • 서울 16℃

  • 인천 13℃

  • 백령 12℃

  • 춘천 14℃

  • 강릉 12℃

  • 청주 16℃

  • 수원 13℃

  • 안동 16℃

  • 울릉도 12℃

  • 독도 12℃

  • 대전 15℃

  • 전주 16℃

  • 광주 15℃

  • 목포 16℃

  • 여수 16℃

  • 대구 19℃

  • 울산 17℃

  • 창원 17℃

  • 부산 18℃

  • 제주 18℃

LG전자, GM 쉐보레 볼트 EV에 핵심 부품·시스템 공급

LG전자, GM 쉐보레 볼트 EV에 핵심 부품·시스템 공급

등록 2015.10.21 08:36

정백현

  기자

전기차 개발 과정서 전략적 파트너십 강화키로

LG전자는 GM의 전기차 ‘쉐보레 볼트 EV(사진)’ 개발 과정에서 핵심 부품과 시스템 11종을 공급하기로 하고 상호간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하기로 했다. 사진=LG전자 제공LG전자는 GM의 전기차 ‘쉐보레 볼트 EV(사진)’ 개발 과정에서 핵심 부품과 시스템 11종을 공급하기로 하고 상호간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하기로 했다.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가 제너럴모터스(GM)의 차세대 전기차 ‘쉐보레 볼트 EV’에 핵심 부품을 공급하는 전략적 파트너가 됐다.

LG전자는 자사 VC사업본부가 GM의 전기차 ‘쉐보레 볼트 EV’ 개발 과정에서 핵심 부품과 시스템 11종을 공급하기로 하고 상호간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LG전자는 GM이 차세대 전기차 시장을 선도하고 합리적 가격의 전기차를 상용화하고자 LG전자를 파트너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쉐보레 볼트 EV 개발은 GM과 LG가 공동으로 진행한다. 이 과정에서는 GM이 보유한 전기 모터 설계, 배터리 제어 기술, 자동차 시스템 검증 능력을 담당하고 LG전자와 LG화학이 각각 인포테인먼트 분야와 배터리 시스템 등에서 일익을 담당하게 된다.

LG전자는 GM과 공동 기획과 연구를 통해 지난 1월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쉐보레 볼트 EV’ 콘셉트 카를 공개한 바 있다. GM은 오는 2016년 말부터 미국 미시간 주 오리온 공장에서 1회 충전으로 320㎞ 이상 주행할 수 있는 ‘쉐보레 볼트 EV’를 양산할 계획이다.

LG전자는 ‘쉐보레 볼트 EV’에 구동모터와 인버터, 차내 충전기, 전통 컴프레셔, 배터리팩, 전력분해모듈, 배터리 히터, DC-DC 컨버터, 급속 충전 통신모듈, IPS 기반의 LCD 계기판,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등 핵심부품과 시스템 11종을 공급할 예정이다.

마크 로이스 GM 글로벌 제품개발·구매 총괄 부사장은 “쉐보레 볼트와 스파크 EV에서 구축한 GM의 기술력과 LG의 경험을 살려 그동안 고객들이 접할 수 없었던 장거리 운행이 가능한 전기차를 합리적 가격으로 상용화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우종 LG전자 VC사업본부장 겸 사장은 “GM의 전기차 개발 파트너로 선정된 것을 계기로 미래 자동차의 핵심부품 개발사로 발돋움 할 수 있을 것”이라며 “GM과 협력을 발판으로 IT 기업인 LG전자가 전기차 시장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LG전자와 GM은 지난 2007년부터 공고한 파트너십을 이어 오고 있다. LG전자는 GM의 4G LTE 텔레매틱스 시스템인 ‘온스타’에 자동차용 통신 모듈을 공동 개발해 독점 공급하고 있다.

정백현 기자 andrew.j@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