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6일 일요일

  • 서울 19℃

  • 인천 18℃

  • 백령 18℃

  • 춘천 17℃

  • 강릉 19℃

  • 청주 20℃

  • 수원 19℃

  • 안동 20℃

  • 울릉도 21℃

  • 독도 21℃

  • 대전 20℃

  • 전주 21℃

  • 광주 22℃

  • 목포 22℃

  • 여수 23℃

  • 대구 21℃

  • 울산 20℃

  • 창원 21℃

  • 부산 21℃

  • 제주 20℃

3월 시중통화량 작년동월대비 8.3% 증가

3월 시중통화량 작년동월대비 8.3% 증가

등록 2015.05.14 13:41

손예술

  기자

4월은 8% 중반대로 추정

작년부터 올해까지 세 차례에 걸친 기준금리 인하로 시중 통화량이 증가하고 있다.

한국은행이 14일 발표한 ‘3월 중 통화 및 유동성’ 자료에 따르면 3월 시중통화량(M2·광의통화)은 2127조9000억원(평잔·원계열 기준)으로 작년 같은 달보다 8.3% 증가했다.

시중에 얼마나 많은 돈이 풀렸는지를 가늠하는 통화지표인 M2는 증가율이 지난해 11월 8.3%, 12월 8.1%에서 올해 1월과 2월 각각 8.0%로 소폭 하락했다가 3월 다시 반등했다.

전월 대비(평잔·계절조정계열 기준) 증가율은 2월 1.0%에 이어 3월 0.9%를 나타냈다.

2년 미만 정기 예·적금이 4조8000억원 줄었으나 수시입출식 저축성 예금과 머니마켓펀드(MMF) 등 입출금이 자유로운 상품이 각각 8조5000억원, 4조원 늘어났다.

경제주체별로는 가계 및 비영리단체의 M2 잔액이 전월 대비 8조2000억원 증가했다.

4월 중 M2 증가율은 예금취급기관의 대출과 유가증권 투자가 늘어나고 경상수지 흑자와 재정지출이 증가한 영향을 받아 8%대 중반을 보일 것으로 한은은 전망했다.

손예술 기자 kunst@

뉴스웨이 손예술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