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3일 토요일

  • 서울 30℃

  • 인천 31℃

  • 백령 26℃

  • 춘천 30℃

  • 강릉 25℃

  • 청주 31℃

  • 수원 30℃

  • 안동 30℃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30℃

  • 전주 30℃

  • 광주 29℃

  • 목포 27℃

  • 여수 26℃

  • 대구 29℃

  • 울산 27℃

  • 창원 29℃

  • 부산 26℃

  • 제주 24℃

유통·바이오 교촌치킨, '치킨 조리 로봇' 성능 강화···운영 효율 제고

유통·바이오 식음료

교촌치킨, '치킨 조리 로봇' 성능 강화···운영 효율 제고

등록 2024.05.14 12:11

김제영

  기자

교촌치킨, '치킨 조리 로봇' 성능 높이고 가맹점 추가 도입. 사진=교촌에프앤비 제공교촌치킨, '치킨 조리 로봇' 성능 높이고 가맹점 추가 도입. 사진=교촌에프앤비 제공

교촌에프앤비는 치킨 튀김 과정을 수행하는 치킨 조리 로봇 성능을 강화하고 가맹점 운영 효율화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고 14일 밝혔다.

교촌은 2021년 10월 로봇 제조기업 '뉴로메카'와 업무협약(MOU)를 맺고 치킨 조리 로봇을 개발해 서울·수도권 교촌치킨 4개 매장과 경기도 오산에 위치한 교촌 교육 R&D센터인 정구관에 도입했다.

교촌의 치킨 조리 로봇은 1차 튀김, 조각성형(치킨 조각에 붙은 불필요한 튀김 부스러기를 제거하는 작업), 2차 튀김 과정 등 교촌 특유의 튀김 과정을 모두 다루고 있다.

이를 통해 교촌은 치킨의 균일한 맛과 품질, 작업의 효율성과 근로자의 안전성을 높였다. 또 가맹점 내부 동선, 조리 상황 등 각 매장에 맞게 맞춤형으로 움직임 조정이 가능하도록 설계됐고, 원격 접속 기능도 갖추고 있어 가맹점주들의 만족도가 높다는 설명이다.

교촌은 가맹점주의 불편사항 및 의견을 반영해 기존 로봇 기능을 개선해 이용 편의성을 더욱 높였다. 개선된 치킨 조리 로봇은 교촌치킨 호평점과 교촌치킨 평내점 2곳에 추가 도입됐다.

치킨 조리 로봇은 전체적인 소프트웨어 기능이 업데이트 됐고, 직관적인 유저 인터페이스를 적용해 점주의 사용 편의성을 높였다. 또 내용물이 담겨있는 튀김 바스켓을 잡고 들어서 옮기는 로봇의 손 부분인 '그리퍼' 기능도 개선됐다.

설치 기간도 단축됐다. 로봇 교시점 자동 보정 기능을 통해 설치 시간이 단축되고, 당일 설치 가능하다. 가맹점 빠른 운영에 도움을 줄 걸로 기대된다.

교촌에프앤비 관계자는 "이번 협동조리로봇의 업그레이드로 불편사항을 개선해 매장 운영 효율성 제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호평점, 평내점에 이어 협동조리로봇 도입 가맹점을 지속 확대해나가며 IT 역량 강화를 통해 푸드테크 시장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