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5일 목요일

  • 서울 16℃

  • 인천 14℃

  • 백령 10℃

  • 춘천 18℃

  • 강릉 20℃

  • 청주 18℃

  • 수원 15℃

  • 안동 18℃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18℃

  • 전주 17℃

  • 광주 17℃

  • 목포 13℃

  • 여수 16℃

  • 대구 21℃

  • 울산 16℃

  • 창원 18℃

  • 부산 18℃

  • 제주 14℃

금융 은행권, 민생금융지원 1차 이자 환급 1조3455억원 집행

금융 은행

은행권, 민생금융지원 1차 이자 환급 1조3455억원 집행

등록 2024.02.28 14:45

한재희

  기자

국민은행, 하나은행 각각 2581억원, 1811억원4월부터 분기말 다음달에 3개월 단위로 지급

은행연합회.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은행연합회.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

은행권이 개인사업자대출 이자 환급으로 1조3455억원을 집행했다.

은행연합회는 28일 민생금융지원방안 이자 환급 프로그램 1차 집행(2월5일~2월8일)을 통해 1조3455억원의 이자를 돌려줬다고 공시했다. 이는 당초 예상 규모인 조3587억원의 99% 수준이다.

은행별로 보면 국민은행 2581억3000만원, 하나은행 1811억4000만원, 신한은행 1812억7000만원, 우리은행 1693억4000만원, 기업은행 1689억1000만원, 농협은행 1954억3000만원 등이다.

당초 환급액과 차이가 나는 것은 원리금 자동 납부계좌가 없거나 거래 종료 등으로 인한 이자 환급 입금이 불가한 경우, 마이너스통장 월별 평잔 변동 등으로 차이가 발생했기 때문이라고 연합회 측은 설명했다.

전체 환급 예정액은 1조5009억원 중 나머지 1554억원은 오는 4월부터 분기말 다음달에 3개월 단위로 집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민생금융지원 방안 총 2조1000억원 중 자율프로그램 6000억원에 대한 집행계획은 3월말에 발표할 예정이다.

뉴스웨이 한재희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