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7일 수요일

  • 서울

  • 인천 27℃

  • 백령 23℃

  • 춘천 24℃

  • 강릉 26℃

  • 청주 27℃

  • 수원 27℃

  • 안동 26℃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6℃

  • 전주 28℃

  • 광주 27℃

  • 목포 27℃

  • 여수 27℃

  • 대구 28℃

  • 울산 26℃

  • 창원 27℃

  • 부산 26℃

  • 제주 26℃

산업 기아, 롯데글로벌로지스와 맞손···친환경 PBV 함께 만든다

산업 자동차

기아, 롯데글로벌로지스와 맞손···친환경 PBV 함께 만든다

등록 2023.09.06 17:30

박경보

  기자

택배·유통·식음료·가전 등 산업군별 친환경 물류에 최적화전기차 생태계 공동 조성 및 편의성 제고 등 다각적 협업 2025년 첫 PBV 출시···소프트웨어 중심 특화 솔루션도 개발

롯데글로벌로지스 박찬복 대표이사와 기아 송호성 사장이 6일 기아 양재동 본사에서 '친환경 물류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기아 제공롯데글로벌로지스 박찬복 대표이사와 기아 송호성 사장이 6일 기아 양재동 본사에서 '친환경 물류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기아 제공

기아가 롯데글로벌로지스와 친환경 모빌리티 생태계 조성 및 물류 전용 목적 기반 모빌리티(PBV) 개발 위한 업무 협력에 나선다.

기아는 6일 양재동 본사에서 롯데글로벌로지스와 '친환경 물류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송호성 사장, 권혁호 국내사업본부장 부사장, 박찬복 롯데글로벌로지스 대표이사, 이훈기 롯데지주 ESG경영혁신실장 사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 협약에 따라 양사는 물류에 최적화된 목적 기반 PBV 개발 및 전동화 관련 신기술 실증 등 친환경 물류 사업 전반에 걸쳐 협력할 계획이다.

우선 기아는 환경부의 '한국형 무공해차 전환100(K-EV100)' 캠페인 동참 기업인 롯데글로벌로지스의 친환경 EV 화물자동차 전환을 위해 봉고III EV를 공급한다. 향후에는 롯데글로벌로지스의 친환경 물류 사업에 최적화된 PBV를 개발해 100% 전동화 전환 목표 달성을 위해 공동 협력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양사는 ▲ 폐배터리 물류 공급망 최적화를 위한 컨설팅 진행 및 결과 기반의 운영 실증 ▲ 배터리 교체 기술 실증 ▲ 사용후 배터리 에너지 저장 장치를 활용한 충전 솔루션 실증 등 물류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서 EV 사용자 편의성 제고를 위해 협업해 나갈 방침이다.

기아 관계자는 "롯데글로벌로지스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친환경 모빌리티 기반 유통·식음료·가전·택배 등 각 산업군별 물류에 최적화된 PBV 모델을 개발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게 됐다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솔루션 개발을 통해 친환경 물류 생태계를 성공적으로 구축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아는 PBV 제품 및 서비스 개발 단계에서부터 고객의 사용 목적에 따라 특화된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고객의 의견을 반영할 수 있는 고객 참여형 개발 프로세스를 도입했다. 2025년 양산 돌입을 목표로 연산 15만 대 규모의 PBV 전용 생산 공장도 건설하고 있다.

기아는 2025년 전용 플랫폼을 적용한 첫 PBV 모델을 출시할 예정이다. 이어 소형에서 대형까지 아우르는 PBV 풀라인업을 갖추고 소프트웨어를 중심으로 하는 특화 솔루션 패키지와 전용 판매망도 마련할 계획이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