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6일 일요일

  • 서울 20℃

  • 인천 21℃

  • 백령 16℃

  • 춘천 19℃

  • 강릉 17℃

  • 청주 20℃

  • 수원 20℃

  • 안동 15℃

  • 울릉도 17℃

  • 독도 17℃

  • 대전 18℃

  • 전주 21℃

  • 광주 21℃

  • 목포 20℃

  • 여수 20℃

  • 대구 19℃

  • 울산 18℃

  • 창원 20℃

  • 부산 18℃

  • 제주 21℃

산업 LG전자, '인도네시아' R&D 법인 개소식

산업 전기·전자

LG전자, '인도네시아' R&D 법인 개소식

등록 2023.07.06 12:00

수정 2023.07.06 14:57

김현호

  기자

박형세 LG전자 HE사업본부장이 6일 인도네시아 현지에서 진행된 R&D 법인 개소식에서 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박형세 LG전자 HE사업본부장이 6일 인도네시아 현지에서 진행된 R&D 법인 개소식에서 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가 인도네시아에 HE사업본부 첫 해외 R&D 법인을 설립한다.

6일 LG전자는 인도네시아 찌비뚱(Cibitung)에서 'LG전자 인도네시아 R&D 법인'(이하 R&D 법인) 개소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인도네시아 정부 측 인사와 이상덕 주인도네시아 대사 등 우리 정부 관계자, LG전자 박형세 HE사업본부장, 정재철 HE연구소장, 이충환 아시아지역 대표, 이태진 인도네시아 판매법인장 등 주요인사 80여명이 참석했다.

LG전자는 "4만㎡ 규모의 R&D 법인은 찌비뚱 생산법인으로부터 불과 3.5km, 판매법인이 있는 수도 자카르타와의 거리도 40여km에 불과하다"며 "R&D-생산-판매-서비스로 이어지는 '현지 완결형 사업구조'가 완성됐다"고 설명했다.

LG전자는 지난해 말 조직개편을 통해 HE사업본부 내 인도네시아 개발담당을 신설했고 이번 법인 신설로 R&D 운영의 효율화에 더욱 속도를 낼 계획이다.

지난 4월 인도네시아를 찾은 조주완 LG전자 사장도 "현지에 최적화된 오퍼레이션 방식을 고도화하고 세계 최고 수준의 QCD(Quality·Cost·Delivery, 품질·비용·납기)를 제공해 시장 지배력을 높이자"고 강조한 바 있다.

R&D 법인의 핵심인 연구인력도 점진적으로 확충해 오는 2025년까지 500명 수준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박형세 HE사업본부장은 "기존의 생산-판매-서비스에 이어 R&D까지 '현지 완결형 사업구조'가 구축됨에 따라 LG전자의 글로벌 디스플레이 산업 경쟁력은 더욱 강화될 것"이라며 "글로벌 TV사업 확대와 시장 활성화를 위한 기술혁신의 첨병 역할 수행과 동시에 고객 가치에 부합하는 제품을 선보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