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2일 월요일

  • 서울 14℃

  • 인천 15℃

  • 백령 14℃

  • 춘천 13℃

  • 강릉 12℃

  • 청주 14℃

  • 수원 14℃

  • 안동 12℃

  • 울릉도 13℃

  • 독도 13℃

  • 대전 14℃

  • 전주 15℃

  • 광주 15℃

  • 목포 15℃

  • 여수 15℃

  • 대구 14℃

  • 울산 14℃

  • 창원 15℃

  • 부산 14℃

  • 제주 14℃

IT 한국판 '스타링크' 꿈꾼다···한화, 기간통신사업자 등록 추진

IT 통신

한국판 '스타링크' 꿈꾼다···한화, 기간통신사업자 등록 추진

등록 2023.05.18 13:53

임재덕

  기자

저궤도 위성통신사업 진출 포석, 군 통신·UAM 사업 활용'정부 전폭 지원' 제4 통신사 가능성도···"확정된 바 없어"

한화가 저궤도 위성통신사업에 진출하고자, 기간통신사업자 등록을 추진한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한화그룹 방산·ICT 사업을 담당하는 한화시스템은 우주 인터넷 기업 '원웹'과 손잡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기간통신사업자 등록 절차를 밟고 있다. 앞서 이 회사는 지난 2021년 원웹에 3억달러를 투자한 바 있다.

한화시스템 관계자는 "기간통신사업자 등록을 위한 서류제출 준비 단계"라고 설명했다.

한화시스템이 개발 중인 초소형 SAR위성. 사진=한화시스템 제공한화시스템이 개발 중인 초소형 SAR위성. 사진=한화시스템 제공

저궤도 위성통신사업은 지구 상공 700~2000km 지점에 소형 위성을 띄워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말한다. 지구로부터 3만5786km 떨어진 위성에서 통신을 주고받는 기존 위성 인터넷보다 대기시간이 짧아 빠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특히 지상 통신이 붕괴되는 재난 상황 등에 대비한 대안으로 시장가치가 커지고 있다. 일론 머스크가 대주주인 스페이스X '스타링크'도 여기에 속한다.

한화시스템은 군용 관련 서비스나 도심항공모빌리티(UAM) 사업에 저궤도 위성통신을 활용할 계획이다.

일각에서는 한화시스템이 제4 통신사업자로 영역을 확대하는 게 아니냐는 분석도 나온다. 현재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동통신 3사(SK텔레콤·KT·LG유플러스)가 철수한 5G 28㎓ 주파수 활용처를 찾고자 전폭적인 지원책을 내놓고, 기업들의 문의를 기다리고 있다. 이에 대해 한화시스템 관계자는 "확정된 사실이 없다"고 답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