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3월 31일 금요일

  • 서울 16℃ 날씨

  • 인천 13℃ 날씨

  • 백령 11℃ 날씨

  • 춘천 20℃ 날씨

  • 강릉 14℃ 날씨

  • 청주 19℃ 날씨

  • 수원 14℃ 날씨

  • 안동 18℃ 날씨

  • 울릉/독도 12℃ 날씨

  • 대전 19℃ 날씨

  • 전주 16℃ 날씨

  • 광주 17℃ 날씨

  • 목포 13℃ 날씨

  • 여수 16℃ 날씨

  • 대구 20℃ 날씨

  • 울산 15℃ 날씨

  • 창원 17℃ 날씨

  • 부산 16℃ 날씨

  • 제주 17℃ 날씨

뉴스웨이 로고

IT 디도스가 뭐길래···LGU+ 인터넷, 하루에만 두 차례 접속 장애

IT 통신

디도스가 뭐길래···LGU+ 인터넷, 하루에만 두 차례 접속 장애

등록 2023.01.29 19:13

임재덕

  기자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

LG유플러스 유선 인터넷에서 29일에만 두 차례나 접속 장애가 발생해, 고객들이 불편을 겪었다. 회사는 두 사례 모두 외부의 분산 서비스 거부(디도스·DDOS) 공격을 의심하고 있다.

LGU+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 56분께부터 약 19분간 유선 인터넷 접속이 간헐적으로 끊기는 현상이 나타났다. 같은날 오후 6시에도 약 20분간 정상 작동하지 않았다.

LGU+는 디도스 공격을 의심한다. 회사 관계자는 "두 사례 모두 디도스 공격으로 추정되는 원인으로 간헐적인 장애가 있었으나, 우회루트를 통해 복구했다"고 설명했다. 디도스 공격은 ▲서버 ▲서비스 ▲네트워크를 인터넷 트래픽 폭주로 압도, 정상적인 작동을 방해하는 악의적인 시도다.

다만 이 현상이 설 연휴 사이버 공격 주체로 지목된 해커조직 '샤오치잉'과는 무관한 것으로 추정된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연합뉴스에 "디도스 공격의 내용은 확인해봐야 할 것 같다"면서 "샤오치잉이라고 지칭되는 이들의 움직임은 없어 보인다"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