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6일 일요일

  • 서울 18℃

  • 인천 18℃

  • 백령 15℃

  • 춘천 17℃

  • 강릉 15℃

  • 청주 17℃

  • 수원 19℃

  • 안동 14℃

  • 울릉도 16℃

  • 독도 16℃

  • 대전 15℃

  • 전주 20℃

  • 광주 18℃

  • 목포 18℃

  • 여수 17℃

  • 대구 16℃

  • 울산 16℃

  • 창원 17℃

  • 부산 16℃

  • 제주 21℃

미국 텍사스주에 생긴 '삼성고속도로'···대규모 투자 감사의미

미국 텍사스주에 생긴 '삼성고속도로'···대규모 투자 감사의미

등록 2023.01.15 16:03

장귀용

  기자

테일러시 내 공장부지와 기존 고속도로 연결하는 도로윌리엄슨카운티, 삼성전자 공장운영 전폭 지원 약속

경계현 삼성전자 사장(왼쪽)이 최근 미국 텍사스주 테일러시 파운드리공장 건축 현장을 방문하고 빌 그라벨 윌리엄슨카운티장으로부터 '삼성 고속도로' 표지판을 선물 받았다. 사진=경계현 사장 SNS경계현 삼성전자 사장(왼쪽)이 최근 미국 텍사스주 테일러시 파운드리공장 건축 현장을 방문하고 빌 그라벨 윌리엄슨카운티장으로부터 '삼성 고속도로' 표지판을 선물 받았다. 사진=경계현 사장 SNS

미국 텍사스주에 삼성그룹의 이름을 딴 '삼성 고속도로'가 생겼다. 삼성전자의 대규모 투자를 기념하는 의미다.

15일 업계에 따르면, 경계현 삼성전자 DS(디바이스솔루션)부문장(사장)은 최근 테일러시에 있는 파운드리 신공장 건설 현장을 방문했다. 이날 빌 그라벨 윌리엄슨카운티 슈퍼바이저(카운티의 수장)는 경계현 사장에게 '삼성 고속도로(SAMSUNG HIGHWAY)'라고 적힌 도로 표지판을 선물 받았다.

앞서 미국 텍사스주 윌리엄슨카운티는 지난해 12월 삼성전자 신공장 부지와 기존 고속도로를 잇는 새 도로의 이름을 '삼성 고속도로'로 정했다고 발표한 바 있다. 삼성전자의 대규모 투자를 기념하고 향후 공장 운영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삼성전자 테일러시 파운드리 공장 부지 모습. 사진=미국 테일러시 홈페이지삼성전자 테일러시 파운드리 공장 부지 모습. 사진=미국 테일러시 홈페이지

삼성전자는 2021년 11월 170억달러(약 21조원)를 투자해 윌리엄스카운티 소속 테일러시에 파운드리 신공장을 건설한다고 발표했다. 신공장은 올 연말에 완공될 예정이다.

이 공장엔 5nm(나노미터, 1nm=10억분의 1m)급 반도체를 생산할 수 있는 최첨단 라인이 들어선다. 삼성전자는 현재 테일러시 인근 오스틴시에서 선폭(회로의 폭) 10nm 이하 반도체를 생산하는 파운드리공장을 운용하고 있다.

경 사장은 지난 13일 개인 SNS를 통해 "올해 연말이면 공장(Fab)이 완공된다"며 "내년이면 미국 땅에서 최고 선단(첨단) 제품이 출하될 것"이라고 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