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G 엑사원, 산업 현장 난제 해결사로···"유니버셜 AI 구현 목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8일 토크 콘서트 열고 연구 성과 공유
항암 백신, 배터리 개발에도 기술 활용
언어·창작 등 활용 가능한 플랫폼 공개

이미지 확대thumbanil

배경훈 원장(가운데)이 LG AI연구원에 방문한 폴 헤네시(Paul Hennessy) 셔터스톡 CEO(오른쪽)와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LG 제공

LG그룹이 계열사 및 국내외 파트너사들과 협업해 다양한 산업 현장에서 AI 기술을 적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LG AI연구원은 8일 설립 2주년을 맞아 온라인으로 진행한 'LG AI 토크 콘서트'에서 '전문가AI 개발을 위한 도전과 혁신'을 주제로 LG의 AI 기술 연구 성과를 공유했다.

LG AI연구원에 따르면 LG전자는 주 단위로 국가별, 지역별 제품 판매 수요를 예측하는 데 AI 기술을 적용하기 시작했다., LG이노텍은 카메라 렌즈와 센서의 중심을 맞추는 공정에 AI 기술을 도입해 최적화 기간을 50% 이상 단축하는 등 효율성과 생산성을 높이는 데 AI 기술을 활용하고 있다.

특히, LG AI연구원은 ▲개인 맞춤형 항암 백신 신항원 ▲차세대 배터리인 리튬황 배터리 전해질 ▲차세대 OLED 고효율 발광 재료를 발굴하는 AI 모델을 선보이는 등 산업 난제 해결을 위한 AI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는 모습이다.

특히 환자의 유전 정보와 암 세포의 돌연변이 정보를 이용해 암 세포의 사멸을 유도하는 신항원을 예측하는 AI 모델을 개발해 주목받고 있다. 이는 기존 타 예측 모델들과 비교했을 때 가장 우수한 성능을 보여 개인 맞춤형 항암 백신 개발 기간을 크게 단축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LG의 초거대 AI '엑사원(EXAONE)'은 논문∙특허 등 전문 문헌의 텍스트뿐만 아니라 수식과 표, 이미지까지 스스로 학습해 데이터베이스화 하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미지 확대thumbanil

LG AI연구원이 목표로 하는 Universal AI. 사진=LG 제공

엑사원을 활용하면 인간 전문가가 전문 문헌의 데이터를 AI가 학습 가능한 형태로 수집하고 가공하는 작업이 필요하지 않아, 학습 데이터가 축적될수록 신약과 신소재 개발 범위와 속도에 혁신을 가져올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화학 구조식을 읽고 분자를 구성하고 있는 원자와 결합 유형까지 인식해 데이터베이스화 하는 자체 기술이 기존 모델 대비 효율성 부분에서 100배 이상의 성능을 내는 것으로 나타나 최근 미국에서 진행한 세계적 AI 학회인 '뉴립스(NeurIPS)'에서 해당 성과를 발표키도 했다.

LG AI연구원은 초거대 언어모델에 적용한 'AI 경량화·최적화 신기술' 연구 성과도 공개했다.

지난해 공개한 엑사원 대비 그래픽처리장치(GPU) 사용량은 63% 줄이면서도 AI 개발 속도를 좌우하는 추론(Inference) 속도는 40% 더 빠르고, 정확도는 글로벌 최고 성능을 의미하는 'SOTA(State-of-the-art)' 이상으로 개선한 모델을 개발했다.

이날 공개된 한국어 성능 평가 결과에서 엑사원은 ▲분류 ▲번역 ▲기계독해 ▲요약 등 4개 영역 16개 평가 지표 중 15개가 'SOTA'를 상회하는 우수한 성능을 보였다.

LG AI연구원은 코딩에 관한 전문 지식이 없거나 AI 개발자가 아니어도 쉽고 간편하게 엑사원을 사용해보고 활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 플랫폼 '엑사원 유니버스(언어)'와 '엑사원 아틀리에(창작)'도 개발했다.

배경훈 LG AI연구원장은 "LG가 지향하는 '전문가 AI'의 역할은 인간과 협력해 인류의 난제를 해결하며 '기존에 없던 새로운 고객 가치'를 창출하는 것"이라며, "세상의 지식을 실시간으로 활용해 현실 세계의 복잡한 문제들을 해결하고 최적의 의사결정을 돕는 전문가 AI 즉, '유니버셜 AI' 구현을 목표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관련태그

#LG

#엑사원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