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농심, 북미 매출 23% 성장···"사상 최대실적 예상"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농심 미국 제2공장에서 신라면이 생산되어 나오는 모습. 사진=농심 제공

농심이 올해 북미(미국·캐나다법인) 매출이 전년 대비 23% 성장한 4억8600만달러(추정치)로 사상 최대실적이 예상된다고 30일 밝혔다.

신라면의 브랜드 경쟁력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제2공장 가동으로 공급량이 늘어나 성장세에 탄력을 얻은 것으로 분석된다.

농심이 올해 북미 시장에서 대폭적인 성장을 이룬 바탕에는 지난 4월부터 가동을 시작한 미국 제2공장이 있다. 농심은 그동안 미국 시장에서의 성장세를 감안해 제2공장 설립을 추진해 왔다. 실제로 지난해에는 제1공장 생산량이 포화상태에 달해 공급이 수요를 따라가지 못하고 한국에서 수출까지 동원하며 제품을 공급한 바 있다.

농심 미국 제2공장은 봉지면 1개, 용기면 2개 고속라인을 갖추고 신라면 등 그동안 공급이 부족했던 제품의 대량생산기지가 됐다.

올해 북미 시장 성장을 이끈 대표제품은 신라면이었다. 신라면(봉지)은 전년 대비 36% 늘어난 8300만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외에도 육개장사발면과 신라면블랙(봉지)도 전년 대비 각각 37%와 20% 매출이 오르며 전체 시장 성장을 이끌었다.

농심 관계자는 "이들은 매출 순위 TOP5에 드는 대표 인기제품"이라며 "제2공장 가동에 힘입어 판매량이 큰 폭으로 늘며 법인 전체의 성장을 견인했다"라고 설명했다.

농심은 올해도 미국의 주요 유통채널인 대형마트에서 성장을 이어갔다. 대표적으로 월마트에서는 전년 대비 42% 성장했는데, 신라면블랙과 신라면블랙컵 입점 점포 확대가 주효했다. 크로거(31%)와 샘스클럽(89%)에서도 큰 폭의 성장을 기록했다.

농심의 적극적인 마케팅활동도 힘을 더했다. 올해 농심은 미국 인기 프로그램 '아케리카 갓 탤런트(America's Got Talent)'에 출연한 세계태권도연맹 시범단과 손잡고 광고를 선보였다. 이 광고는 유튜브에서 1400만 뷰를 넘기며 화제가 됐다. 이외에도 농심은 미국 라스베가스 버스광고, 캐나다 토론토와 밴쿠버 전철 광고를 진행하고 있다.

농심 관계자는 "앞으로 더욱 적극적인 홍보 마케팅 활동을 펼쳐 오는 2025년까지 8억 달러의 매출을 기록하고 수년 내 미국 시장에서 일본을 꺾고 1위 역전의 신화를 이뤄낸다는 각오"라고 말했다.

유로모니터 자료에 따르면 2020년 기준 농심의 미국 시장 점유율은 23.3%로 일본 토요스이산(49%)에 이어 2위를 차지하고 있다.

한편, 북미 지역 성장에 힘입어 농심의 올해 해외 매출(법인+수출)은 전년 대비 9% 성장한 12억4990만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민지 기자 kmj@

관련태그

#농심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