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윤 대통령, 과기부·교육부에 디지털 교육 체계 강조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80분 생중계' 비상경제민생회의 주재

이미지 확대thumbanil

비상민생경제회의 주재한 윤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은 27일 미래 경쟁력 확보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교육부에 "코딩 교육 등 디지털 네이티브로 키울 수 있는 디지털 알고리즘 교육을 많이 해야 한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용산 대통령실에서 열린 제 11차 비상경제민생회의에서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이러한 교육을 철저하게 시킬 수 있는 방안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교육부가 근본적으로 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특히 윤 대통령은 "우리가 중국보다 (디지털 알고리즘 교육이) 2분의 1 정도 밖에 안 된다는 것을 기사에서 여러 번 봤다"며 "그렇게 해서는 우리가 미래 경쟁력을 확보하고 유지하기 어렵지 않겠나"라고 지적했다.

윤 대통령은 "인공지능은 캐나다가 세계에서 압도적인 우위를 달리고 있는데 초등학교 시절부터 알고리즘 교육을 많이 시키고, 학생들이 많이 집중하고 있어서 결국 인공지능에 뛰어난 연구자들로 커가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인공지능이라는 것이 하루 아침에 되는 것이 아니고 어린 나이부터 디지털 리터러시 알고리즘 교육을 체계적으로 시켜서 많은 선수층을 배양해야 되는 것"이라며 "과기부가 중심이 되고 교육부가 제도적으로 뒷받침해 나가야 되지 않겠나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디지털 수학, 디지털 물리학 등으로 바뀌어 가고 있다고 하는데 종이에 연필 들고 문제를 푸는 형식이 아니고, 실험 같은 것도 디지털 프로세스를 통해 실험을 대체해 나간다고 한다"며 "교육 과정에서 획기적인 디지털 전환이 일어나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유민주 기자 youmin@

관련태그

#교육

#디지털

#경제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