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9일 수요일

  • 서울 32℃

  • 인천 31℃

  • 백령 25℃

  • 춘천 33℃

  • 강릉 30℃

  • 청주 32℃

  • 수원 32℃

  • 안동 32℃

  • 울릉도 25℃

  • 독도 25℃

  • 대전 33℃

  • 전주 35℃

  • 광주 35℃

  • 목포 32℃

  • 여수 31℃

  • 대구 35℃

  • 울산 32℃

  • 창원 33℃

  • 부산 31℃

  • 제주 26℃

김소영 금융위 부위원장 "금융안정·규제혁신, 차질 없이 준비해야"

김소영 금융위 부위원장 "금융안정·규제혁신, 차질 없이 준비해야"

등록 2022.06.08 13:57

차재서

  기자

사진=금융위원회 제공사진=금융위원회 제공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이 '금융안정'과 '금융규제혁신' 과제를 차질 없이 준비해 줄 것을 당부했다.

8일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김소영 부위원장은 이날 간부 회의에서 "새로운 금융위원장 취임 이전에도 주요 현안 과제와 일상업무에 빈틈이 없도록 전직원이 노력해야 한다"며 이 같이 당부했다.

이어 김주현 금융위원장 후보가 강조한 핵심 과제와 관련해선 "각 소관분야에서 시장동향뿐 아니라, 업권별 리스크 요인을 점검해야 한다"면서 "취약고리에 대해 대응조치를 미리 고민해달라"고 덧붙였다.

또 김 부위원장은 "현재 경제·금융시장 전반에서 물가상승, 경기위축, 금융불안 등 어렵고 고통스러운 조합이 나타나고 있고, 개별적 정책수단 활용이 제약적인 상황"이라며 "재정․통화․금융당국간 긴밀한 협조가 반드시 필요한 만큼 기재부·한은·금감원 등 유관기관과 적극 소통하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그러면서 "민생안정을 위해 소상공인·서민·중소기업 등의 안정이 중요하며, 추경사업은 속도감 있게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김 부위원장은 규제 혁신을 놓고도 "정보화·전산화가 요체인 금융산업은 디지털변화에 가장 기민하게 대응해야 한다"면서 "범정부적 규제개혁 기조 아래 개방적인 자세로 혁신에 적극적으로 임해달라"고 조언했다.

아울러 그는 "체감도 높은 금융규제혁신 과제가 빠른 시일 내 가시적 성과물로 도출될 수 있도록, 직원이 선입견 없이 금융분야 규제개선을 위한 시장의 수요를 살펴볼 필요가 있다"며 "업권별 민간 전문가와 소통기회가 만들어지면 금융안정과 규제혁신을 위해 시장의 목소리를 자주 듣겠다"고 약속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