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9일 금요일

  • 서울 15℃

  • 인천 13℃

  • 백령 12℃

  • 춘천 16℃

  • 강릉 12℃

  • 청주 18℃

  • 수원 14℃

  • 안동 17℃

  • 울릉도 14℃

  • 독도 14℃

  • 대전 16℃

  • 전주 17℃

  • 광주 16℃

  • 목포 16℃

  • 여수 17℃

  • 대구 21℃

  • 울산 19℃

  • 창원 17℃

  • 부산 17℃

  • 제주 16℃

포스코인터, 3분기 매출 9.1조 최대치 경신...영업익 39% 늘었다

포스코인터, 3분기 매출 9.1조 최대치 경신...영업익 39% 늘었다

등록 2021.10.22 15:42

김정훈

  기자

포스코인터, 3분기 매출 9.1조 최대치 경신...영업익 39% 늘었다 기사의 사진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올해 3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 9조1515억원, 영업이익 1485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22일 밝혔다.

지난해 3분기 대비 81% 증가한 매출은 원자재 가격 상승 등에 힘입어 사상 최대 분기 기록을 경신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39% 늘었다.

회사 관계자는 “철강원료 사업과 무역법인의 트레이딩 호조에 판매량과 매출이 증가했으며, 포스코SPS와 우즈베키스탄 면방법인 등 주요 자회사의 호조도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사업별로 보면 철강원료 판매량 증가 및 포스코 고부가 제품 판매 강화로 자동차강판 사업이 견조한 실적을 거뒀다. 미얀마가스전 사업도 전분기 대비 판매량과 영업이익이 모두 증가했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말레이시아에서 ‘PM524’ 광구에 대한 탐사운영권을 따내 올 4분기부터 4년간 탐사를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호주에서는 전문 가스탐사·생산(E&P)사 인수도 추진 중에 있다.

전기차 부품인 구동모터코아 사업은 2025년까지 400만대 공급과 글로벌 시장 점유율 20% 이상 달성한다는 목표다. 수요에 맞춰 중국에 생산기지 건설 투자를 진행 중이고 북미 등 해외 거점에 진출을 검토 중이다.

뉴스웨이 김정훈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