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2일 수요일

  • 서울 20℃

  • 인천 19℃

  • 백령 14℃

  • 춘천 23℃

  • 강릉 24℃

  • 청주 23℃

  • 수원 20℃

  • 안동 23℃

  • 울릉도 16℃

  • 독도 16℃

  • 대전 23℃

  • 전주 21℃

  • 광주 23℃

  • 목포 19℃

  • 여수 20℃

  • 대구 20℃

  • 울산 17℃

  • 창원 21℃

  • 부산 19℃

  • 제주 18℃

LG전자, 통합배송로봇 첫 공개···실내외 자유롭게 이동

LG전자, 통합배송로봇 첫 공개···실내외 자유롭게 이동

등록 2021.07.13 10:00

장기영

  기자

실내외를 자유롭게 이동하며 물건을 배송할 수 있는 LG전자의 실내외 통합배송로봇. 사진=LG전자실내외를 자유롭게 이동하며 물건을 배송할 수 있는 LG전자의 실내외 통합배송로봇. 사진=LG전자

LG전자가 실내외를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는 통합배송로봇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LG전자는 국제로봇학회 주최로 지난 12일부터 3일간 강원도 강릉시에서 열리는 ‘제18회 유비쿼터스 로봇(International Conference on Ubiquitous Robots) 2021’에 참가해 실내외 통합배송로봇을 소개했다.

이 로봇은 4개의 바퀴를 이용해 실내와 실외 제한 없이 자유롭게 이동하며 물건을 배송한다. 바퀴 사이의 간격을 조절해 지형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낮은 턱을 만나거나 지면이 다소 불규칙해도 진동을 줄이며 이동한다.

LG전자는 실내외 어디서든 사용할 수 있는 배송로봇의 필요성과 성장 가능성을 확인하고 통합배송로봇을 개발했다. 앞서 LG전자는 실내 배송로봇을 상용화한데 이어 실외 배송로봇 시범 서비스를 선보인 바 있다.

LG전자는 실내외 통합배송로봇에 대한 철저한 검증을 거쳐 올해 말부터 시범 운영할 예정이다.

향후 로봇이 상용화되면 물건을 배송하기 위해 수행해야 하는 각종 작업들이 단순해져 차원이 다른 물류혁신이 가능하다는 게 LG전자 측의 설명이다.

LG전자는 비대면 서비스에 대한 수요가 늘면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배송로봇시장을 선도할 계획이다.

LG전자는 지난해 초 미국 보스턴에 ‘LG 보스턴 로보틱스랩(Boston Robotics Lab)’을 설립하고 기술 개발 작업에 착수했다. 현재 메사추세츠공대(MIT) 기계공학부 김상배 교수와 협업해 운동지능을 갖춘 차세대 로봇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로봇 분야의 세계적 권위자인 김 교수는 지난 2012년부터 MIT 생체모방로봇연구소를 이끌며 4족 보행 로봇인 ‘치타’ 시리즈를 개발했다.

LG전자 미래기술센터장인 김병훈 전무는 “실내외 통합배송로봇 개발은 비대면 서비스 수요 증가에 선제적으로 대응한 결과”라며 “5G와 인공지능을 접목한 로봇이 실내외에서 이동 제약 없이 사람과 공존하면서 더욱 안전하고 편리한 삶을 만들어 줄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웨이 장기영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