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5일 월요일

  • 서울 25℃

  • 인천 26℃

  • 백령 24℃

  • 춘천 23℃

  • 강릉 21℃

  • 청주 25℃

  • 수원 24℃

  • 안동 22℃

  • 울릉도 22℃

  • 독도 22℃

  • 대전 25℃

  • 전주 24℃

  • 광주 25℃

  • 목포 24℃

  • 여수 24℃

  • 대구 23℃

  • 울산 21℃

  • 창원 24℃

  • 부산 22℃

  • 제주 24℃

삼성전자, 한국전력과 ‘홈 에너지 데이터 솔루션’ 개발

삼성전자, 한국전력과 ‘홈 에너지 데이터 솔루션’ 개발

등록 2021.06.28 15:47

김정훈

  기자

김태용 한국전력 디지털변환처장(왼쪽)과 박찬우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오른쪽)가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김태용 한국전력 디지털변환처장(왼쪽)과 박찬우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오른쪽)가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한국전력공사와 손잡고 다양한 에너지 절약 솔루션을 개발하는 내용의 협력을 확대한다.

삼성전자는 한국전력과 전력 데이터 기반 ‘홈 에너지 솔루션’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삼성전자는 한국전력이 제공한 전력 데이터를 ‘삼성 스마트싱스 에너지(Samsung SmartThings Energy)’ 서비스와 접목해 에너지 사용량을 실질적으로 절감할 수 있는 솔루션을 선보일 수 있게 됐다.

삼성전자가 2019년 5월 첫 선을 보인 스마트싱스 에너지는 스마트싱스 앱에 연동된 각 가정 내 삼성 가전 제품들의 에너지 사용량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사용자 패턴을 분석해 전기 사용량을 효율적으로 관리해주는 서비스다.

스마트싱스 에너지로 관리할 수 있는 삼성 가전은 총 12종이다. 에어컨, 공기청정기, 냉장고, 김치냉장고, 세탁기, 건조기, 식기세척기, 전자레인지, 오븐, 로봇청소기, 슈드레서, 에어드레서 등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삼성전자는 관련 서비스를 하반기 시작할 예정이다. 한국전력의 지능형원격검침장치(AMI) 전력량계를 설치한 가구는 삼성 스마트싱스 에너지 서비스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박찬우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한국전력의 전력 데이터와 삼성전자의 사물인터넷(IoT) 기술 역량을 접목해 소비자에게 차별화된 에너지 관리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웨이 김정훈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