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1일 금요일

  • 서울 -3℃

  • 인천 -2℃

  • 백령 -3℃

  • 춘천 -1℃

  • 강릉 -2℃

  • 청주 -1℃

  • 수원 -2℃

  • 안동 -1℃

  • 울릉도 7℃

  • 독도 7℃

  • 대전 -1℃

  • 전주 1℃

  • 광주 1℃

  • 목포 2℃

  • 여수 4℃

  • 대구 2℃

  • 울산 4℃

  • 창원 2℃

  • 부산 3℃

  • 제주 5℃

현대차그룹주, 애플 전기차 협력 기대감에 동반 급등

[특징주]현대차그룹주, 애플 전기차 협력 기대감에 동반 급등

등록 2021.01.21 14:41

박경보

  기자

기아차, 4.45% 상승하며 9만원 돌파...글로비스·위아 10% 올라

애플카가 생산될 것으로 알려진 기아차 조지아 공장. 사진=기아자동차 제공

현대자동차그룹주가 애플과의 전기차 협력 기대감에 힙입어 연일 강세를 보이고 있다. 기아차는 장중 9만원을 돌파했고, 현대글로비스는 전 거래일 대비 13% 이상 급등했다. 현대차도 2주 만에 30% 가까이 폭등했다.

21일 오후 2시 15분 현재 기아차는 전 거래일 대비 4.45%(3900원) 오른 9만1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지난 19일 미국 조지아 공장에서 애플카가 생산될 것이란 보도가 전해진 이후 가파른 상승곡선을 타고 있다.

현대차그룹의 물류를 담당하는 현대글로비스도 전 거래일 대비 13.83% 상승한 21만4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본업인 물류보다는 향후 전기차 배터리 리스와 수소물류 등 신사업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된 것으로 보여진다.

현대차그룹의 기둥인 현대차 역시 전 거래일 대비 2.12%(5500원) 오른 26만4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현대차는 지난 8일 애플과 현대차가 공동개발한 애플카가 2027년 출시된다는 언론 보도 이후 급등세를 유지하고 있다. 7일 종가인 20만6000원과 비교하면 28.3%나 치솟은 수치다.

현대차그룹의 부품개발 및 생산을 맡고있는 현대모비스도 전 거래일 대비 6.29%(2만1500원) 상승한 36만3500원을 기록하고 있다. 또 다른 부품사인 현대위아는 전 거래일 대비 11.83%(1만900원)이나 뛰어오르며 10만원을 넘겼다.

한편 기아차는 지난 20일 애플 협업설에 대한 공시를 내고 “다수의 해외 기업들과 협업을 검토하고 있으나 아직 결정된 바 없다”고 밝혔다. 현대차도 지난 8일 “자율주행 전기차 관련 협의를 진행 중이나 초기 단계로 아직 결정된 것은 없다”고 공시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