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9일 수요일

  • 서울 34℃

  • 인천 32℃

  • 백령 27℃

  • 춘천 35℃

  • 강릉 32℃

  • 청주 32℃

  • 수원 34℃

  • 안동 35℃

  • 울릉도 25℃

  • 독도 25℃

  • 대전 35℃

  • 전주 35℃

  • 광주 33℃

  • 목포 29℃

  • 여수 29℃

  • 대구 36℃

  • 울산 31℃

  • 창원 32℃

  • 부산 30℃

  • 제주 22℃

미래에셋생명, 각자대표 연임···하만덕 부회장, CEO 10년

미래에셋생명, 각자대표 연임···하만덕 부회장, CEO 10년

등록 2020.02.26 16:27

장기영

  기자

미래에셋생명 하만덕 부회장(왼쪽)과 변재상 사장 내정자. 사진=미래에셋생명미래에셋생명 하만덕 부회장(왼쪽)과 변재상 사장 내정자. 사진=미래에셋생명

지난해부터 미래에셋생명을 함께 이끌어 온 각자대표이사 하만덕 부회장과 변재상 사장이 연임에 성공했다.

보험업계의 대표적인 장수 최고경영자(CEO)인 하 부회장은 미래에셋생명에 합병된 PCA생명 재직 기간까지 10년째 지휘봉을 잡게 됐다.

미래에셋생명은 오는 3월 25일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해 하만덕 부회장, 변재상 사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지난해 3월 각자대표이사로 선임된 두 사람은 나란히 연임에 성공해 내년 3월까지 회사를 이끌게 됐다.

특히 하 부회장은 지난 2011년 대표이사로 선임된 후 PCA생명 재직 기간까지 10년째 대표이사직을 수행하게 됐다.

하 부회장은 1960년생으로 대아고와 부산대 불어불문과를 졸업했다.

하 부회장은 미래에셋생명의 전신인 SK생명 출신으로 FC영업본부장, FC영업1부문장 등을 거쳐 2011년 대표이사 사장으로 취임했다. 2016년 4월 부회장으로 승진했으며 2017년 6월 PCA생명으로 건너갔다가 2018년 3월 미래에셋생명과의 합병 이후 복귀했다.

변 사장은 1963년생으로 대전고등학교와 서울대 공법학과를 졸업했다.

변 사장은 동부증권(현 DB금융투자)과 살로먼스미스바니증권을 거쳐 2005년 미래에셋증권(현 미래에셋대우)로 이동했다. 채권본부장, 경영지원부문장, 경영서비스·리테일부문 대표를 역임한 뒤 2012년 대표이사로 선임됐으며 2013년 사장으로 승진했다.

뉴스웨이 장기영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