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0일 토요일

  • 서울 29℃

  • 인천 30℃

  • 백령 23℃

  • 춘천 30℃

  • 강릉 28℃

  • 청주 30℃

  • 수원 29℃

  • 안동 28℃

  • 울릉도 25℃

  • 독도 25℃

  • 대전 30℃

  • 전주 32℃

  • 광주 33℃

  • 목포 30℃

  • 여수 30℃

  • 대구 30℃

  • 울산 28℃

  • 창원 31℃

  • 부산 28℃

  • 제주 29℃

동양건설산업, 올 건설 수주 6400억 돌파

동양건설산업, 올 건설 수주 6400억 돌파

등록 2020.07.24 11:52

김성배

  기자

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된 건설경기 속에서도 동양건설산업이 올해 건설수주 6400억원을 돌파했다.

동양건설산업은 최근 783억원 규모의 안동 와룡-봉화 법전 국도건설공사를 수주했다.

동양건설산업은 이번 수주를 포함해 부산항 신항 제덕 외 3개 물양장 정비공사 등 올해 관공사 수주금액만 1200억원을 넘겼다. 서울 양천구 신월4구역 재건축(565억), 경기도 화성 동화3지구 주택조합(915억원), 인천 미추1구역 재개발(2250억원), 경기도 광주 탄벌2지구 주택조합(1470억원) 등 민간공사 수주액 5200억원을 포함하면 올해 이회사가 따낸 수주 누적액은 6400여억원에 달한다.

한편 이번에 수주한 안동 와룡-봉화 법전 국도건설공사는 안동시 도산면과 봉화군 법전면 간의 국도 35호선을 확·포장하는 사업이다. 교량 4개소와 터널 4개소, 교차로 5개소 개설이 포함됐다. 총 사업비 783억원 가운데 동양건설산업은 80%에 해당하는 626억원 규모의 공사를 맡는다.

특히 이번 사업은 조달청에서 추진 중인 동점자처리기준 개선 2호 시범사업으로 예상 낙찰률과 관련해 업계의 지대한 관심을 끌며 총 52개 건설사가 수주를 위해 치열한 경쟁을 벌인 끝에 동양건설산업이 최종 낙찰 됐다. 공사기간은 약 84개월이다.

회사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등 전반적으로 여건이 여의치 않았으나 민·관 부문에서 공사를 따내며 선전했다고 생각한다”며 “하반기에도 동양건설산업의 축적된 건설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수주를 늘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