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5일 목요일

  • 서울 26℃

  • 인천 27℃

  • 백령 24℃

  • 춘천 25℃

  • 강릉 27℃

  • 청주 26℃

  • 수원 27℃

  • 안동 26℃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5℃

  • 전주 27℃

  • 광주 26℃

  • 목포 28℃

  • 여수 27℃

  • 대구 27℃

  • 울산 27℃

  • 창원 27℃

  • 부산 27℃

  • 제주 27℃

산업 SK하이닉스, 미국서 '글로벌 포럼' 개최···반도체·AI 인재 영입

산업 전기·전자

SK하이닉스, 미국서 '글로벌 포럼' 개최···반도체·AI 인재 영입

등록 2024.07.11 10:24

차재서

  기자

SK하이닉스가 12일부터 사흘간 캘리포니아 새너제이에서 그룹 주요 관계사와 함께 '2024 SK 글로벌 포럼'을 연다. 사진=SK하이닉스 제공SK하이닉스가 12일부터 사흘간 캘리포니아 새너제이에서 그룹 주요 관계사와 함께 '2024 SK 글로벌 포럼'을 연다. 사진=SK하이닉스 제공

SK하이닉스가 12일부터 사흘간 캘리포니아 새너제이에서 그룹 주요 관계사와 함께 '2024 SK 글로벌 포럼'을 연다고 11일 밝혔다.

이 포럼은 SK가 반도체, AI(인공지능), 에너지 등 사업 분야에서 일하는 미국 내 인재를 초청해 그룹 성장 전략을 공유하고, 최신 기술과 글로벌 시장 동향을 논의하는 자리다. 그룹 관계사는 현지에서 우수 인재를 발굴하는 기회로도 활용하고 있다. 올해 행사엔 SK하이닉스, SK이노베이션, SK텔레콤 등 3개사가 참여한다.

SK하이닉스 측은 "HBM 기술개발을 선도하면서 'AI 메모리 글로벌 리더'로 회사의 위상이 높아지고, 미국 인디애나에 첨단 후공정 투자를 하기로 하면서 현지 우수 인재로부터 관심을 받고 있다"면서 "이에 따라 올해는 포럼 초청 대상을 반도체와 AI 분야에서 일하는 전문 인력은 물론, 미국 대학에서 박사 과정을 밟는 인재까지 확대했다"고 설명했다.

포럼에는 곽노정 대표이사 사장과 함께 김주선 사장, 김종환 부사장, 안현 부사장, 최정달 부사장, 차선용 부사장, 최우진 부사장 등 SK하이닉스 경영진이 대거 참석한다.

곽노정 사장은 12일 포럼 개막 기조연설에 나선다. 그는 회사의 세계 1위 AI 메모리 기술력을 소개하고, 미래 시장을 이끌 비전을 제시할 예정이다. 곽 사장은 또 미국 인디애나 어드밴스드 패키징 공장을 비롯해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청주 M15X 등 회사가 추진하는 국내외 차세대 생산기지 구축 계획도 공유하기로 했다.

이어 김주선 사장 등 경영진은 ▲첨단 메모리 설계 ▲첨단 패키지 ▲공정과 소자 ▲낸드 기술과 솔루션 등 회사의 핵심 사업별로 세션을 열고 미래 메모리 반도체 기술 발전에 대한 의견을 교환한다.

신상규 부사장은 "회사가 글로벌 경쟁력과 기술 리더십을 공고히 하기 위해서는 이와 같은 포럼을 통해 현지 우수 인재를 확보하는 게 매우 중요하다"면서 "이에 따라 CEO를 포함한 다수 경영진이 참여할 만큼 이번 포럼에 공을 들였고, 매년 기회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