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2일 토요일

  • 서울 21℃

  • 인천 22℃

  • 백령 20℃

  • 춘천 22℃

  • 강릉 22℃

  • 청주 24℃

  • 수원 21℃

  • 안동 23℃

  • 울릉도 23℃

  • 독도 23℃

  • 대전 22℃

  • 전주 25℃

  • 광주 24℃

  • 목포 25℃

  • 여수 24℃

  • 대구 23℃

  • 울산 22℃

  • 창원 24℃

  • 부산 22℃

  • 제주 22℃

IT 카카오, '월드IT쇼2024'서 AI 서비스 소개

IT 인터넷·플랫폼

카카오, '월드IT쇼2024'서 AI 서비스 소개

등록 2024.04.17 14:19

강준혁

  기자

카카오 공동체가 월드IT쇼2024에 부스를 마련했다. 사진=카카오 제공카카오 공동체가 월드IT쇼2024에 부스를 마련했다. 사진=카카오 제공

카카오는 카카오모빌리티,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카카오브레인, 카카오헬스케어 등 계열사와 함께 '카카오가 만드는 일상 속 AI'라는 주제로 '월드IT쇼(WIS)2024'에 참가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행사로 4월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진행된다. 

카카오와 카카오모빌리티,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카카오브레인, 카카오헬스케어 등 총 5개사는 AI의 유용함이 일상에 바로 연결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들을 소개한다. 각 사별 서비스 소개 뿐 아니라 시연 및 서비스 체험도 가능하다.

먼저 카카오는 이용자가 더 편리하게 카카오톡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난해 새롭게 선보인  '대화 요약하기', '말투 변경하기' 기능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부스를 마련했다. '대화 요약하기'는 읽지 않은 메시지들을 AI가 요약해주는 기능이며, '말투 변경하기'는 작성한 카톡 메시지를 정중체, 로봇체 등 여러 말투로 변경할 수 있는 기능이다.

카카오모빌리티는 AI 로봇 기반 이동 서비스인 '브링(BRING)'을 선보인다. '브링'은 배차 로직, 주문 관리, 비즈니스 로직 등과 같은 카카오모빌리티의 플랫폼 기술이 적용된 로봇 기반의 이동 서비스로, 다양한 로봇 하드웨어와 이용자 수요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 범용성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호텔, 사무실, 주거공간 등 일상 공간에서 불필요한 이동을 최소화해 이용자들의 일상을 조력하는 데 목적이 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참관객들이 직접 체험하고 상담 할 수 있는 카카오클라우드 부스를 준비했다. 카카오클라우드를 기반으로 제공하는 이미지 생성형 AI를 활용해 사용자가 원하는 풍경과 계절, 화풍 등을 직접 선택하고 그림을 그리는 체험이 가능하다. 

카카오브레인은 텍스트 기반 이미지 생성모델 '칼로(Karlo)'와 새롭게 공개한 'AI 오디오북' 기술을 체험해 볼 수 있는 공간을 부스 내 마련했다. 지난 2022년 10월 공개한 카카오브레인의 '칼로(Karlo)'는 초거대 AI 이미지 생성 모델을 발전시켜 하나의 페르소나로 재탄생한 카카오브레인의 'AI 아티스트'다.

이 밖에도 생성형 AI와 음성합성 기술을 통해 생생한 오디오북을 경험할 수 있는 'AI 오디오북' 기술을 부스에서 처음 공개했다. 'AI 오디오북' 기술은 원하는 책의 내용을 입력하면 생성형 AI가 문맥을 이해하고 분석한 뒤, 오디오북 제작에 필요한 대본을 작성해준다.

카카오헬스케어는 연속혈당측정기(CGM)와 연동한 초개인화 혈당관리 서비스 '파스타'를 체험할 수 있게 했다. 부스를 찾은 이용자들은 파스타로 실시간 혈당 수치와 기록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고 혈당 데이터를 분석한 맞춤형 리포트까지 확인할 수 있다. 또 가족 및 지인들에게 혈당 정보를 실시간으로 공유하고 경험을 나눌 수도 있다.

정신아 카카오 대표는 "이번 WIS 행사를 통해 카카오가 만든 일상 속 AI를 직접 경험하는 장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카카오는 이용자들이 일상 속에서 쉽게 경험할 수 있는 AI 서비스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