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4월 02일 일요일

  • 서울 날씨

  • 인천 23℃ 날씨

  • 백령 17℃ 날씨

  • 춘천 23℃ 날씨

  • 강릉 17℃ 날씨

  • 청주 날씨

  • 수원 23℃ 날씨

  • 안동 20℃ 날씨

  • 울릉/독도 12℃ 날씨

  • 대전 22℃ 날씨

  • 전주 24℃ 날씨

  • 광주 24℃ 날씨

  • 목포 21℃ 날씨

  • 여수 21℃ 날씨

  • 대구 20℃ 날씨

  • 울산 17℃ 날씨

  • 창원 21℃ 날씨

  • 부산 18℃ 날씨

  • 제주 20℃ 날씨

뉴스웨이 로고

IT 'P의 거짓' 3관왕 네오위즈 "소울라이크 장르 강자될 것"

IT IT일반 지스타2022

'P의 거짓' 3관왕 네오위즈 "소울라이크 장르 강자될 것"

등록 2022.11.17 16:35

수정 2022.11.17 16:37

부산(벡스코)=

김정훈

  기자

"유저들 만족시키는 게임 개발이 가장 중요"

17일 오후 '지스타 2022'에서 열린 네오위즈 'P의 거짓' 미디어 공동 인터뷰에 참석한 (사진 왼쪽부터) 박성준 본부장, 최지원 PD, 노창규 AD. 사진=네오위즈 제공

신작 'P의 거짓'으로 해외 시장에서 3관왕을 수상한 네오위즈가 내년 여름 국내 발매를 앞두고 소울라이크 장르를 제대로 만들 수 있는 게임사로 우뚝 서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네오위즈 라운드8스튜디오 최지원 총괄디렉터는 17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소울라이크 장르는 난이도 높지 않고 게임 플레이 방식이 새롭기 때문에 유저들이 어렵게 평가한 것 같다"며 이같이 밝혔다.

네오위즈가 선보인 콘솔게임 'P의 거짓'은 세계 3대 게임쇼인 독일 '게임스컴 어워드'에서 국내 게임사 중 최초로 3관왕에 오르면서 주가 반등에 톡톡한 역할을 했다. 이 때문에 해외 3관왕은 국내 콘솔 게임 시장의 관심을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지스타 2022'에 참가한 게임사 중에서도 내년에 콘솔 게임을 준비하는 업체들이 많다.

최 디렉터는 "'P의 거짓'은 (게이머) 경험과 판단이 중요한 게임이다. 그런 부분이 쌓이면 어려운 장르 아니다"며 "후속작도 난이도 부분에서 경험과 판단력을 중시할 수 있는 게임을 준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작품의 경쟁력에 대해 최 디렉터는 "기존 소울라이크에서 느껴보지 못한 차별화된 플레이 전투 재미가 가장 큰 특징"이라며 "우린 게임 개발자니까 국내 유저들에게 잘 만들었다는 얘길 듣는 게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개발 기간과 팀 규모에 대해선 "첫 구상부터 포함하면 4년, 본격 개발을 시작한지는 2년8개월 남짓됐다. 현재 퀄리티 신경 및 마무리 작업을 하고 있고, 100여명의 개발 동료들과 함께 일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박성준 본부장은 콘솔 시장으로 진출하는 이유와 관련, "모바일뿐만 아니라, PC플랫폼 장르에서 즐거움을 주는 게임에 대한 목마름이 많이 느껴졌다"며 "콘솔/PC 분야에서 의미있는 성과를 거두자는 목표가 생겼고, 개발자들 역시 같은 마음이었다"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