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윤 대통령, "시진핑 주석 대면 기대"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한중 수교 30주년 기념행사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연합뉴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을 대면해 협의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24일, 한중 수교 30주년인 이날 박진 외교부 장관을 통해 이런 메시지를 내놨다고 전했다. 양국은 이날 3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서울과 베이징에서 각각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윤 대통령은 "30년간 다양한 분야에서 비약적으로 발전한 한중 관계를 평가하면서 지난 3월 5일 시진핑 주석과의 통화에서 논의한 대로 상호 존중과 호혜의 정신에 기반해 미래 30년의 새로운 협력 방향을 모색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어 윤 대통령은 "그 과정에서 한중 관계가 그간의 양적 성장을 넘어 질적으로 한층 발전해 나갈 수 있기를 기대했다"고 했다. 이를 위해 "고위급 교류를 활성화하고 공급망을 비롯한 경제안보, 환경, 기후변화 등 실질협력 분야에서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구체성과를 함께 달성해나가자"고 했다.

대통령실은 "윤 대통령은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해서도 중국의 건설적 역할을 희망하면서 향후 30년의 한중관계 발전을 위해 시 주석을 대면해 협의할 수 있기를 기대했다"고 설명했다.

김현호 기자 jojolove7817@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