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9일 수요일

  • 서울 34℃

  • 인천 34℃

  • 백령 25℃

  • 춘천 34℃

  • 강릉 34℃

  • 청주 34℃

  • 수원 33℃

  • 안동 33℃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4℃

  • 전주 36℃

  • 광주 36℃

  • 목포 32℃

  • 여수 30℃

  • 대구 30℃

  • 울산 30℃

  • 창원 34℃

  • 부산 33℃

  • 제주 33℃

삼성생명 판매 ‘金 무역금융 펀드’ 420억원 추가 상환연기

삼성생명 판매 ‘金 무역금융 펀드’ 420억원 추가 상환연기

등록 2020.10.15 18:05

장가람

  기자

서울 서초동 삼성생명 본사. 사진=삼성생명서울 서초동 삼성생명 본사. 사진=삼성생명

삼성생명이 판매한 금 무역펀드 연계 투자상품 상환이 연기됐다.

15일 연합뉴스는 422억원 가량 판매된 삼성생명의 신탁상품 ‘퍼시픽브릿지 골드인컴 전문투자형 사모투자신탁 제1호’ 상환이 연기됐다고 전했다. 삼성생명은 지난 13일 고객들에게 펀드 운용사 퍼시픽브릿지자산운용이 상환을 연기한다고 통보한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상품은 기초자산은 홍콩에서 금 실물을 거래하는 무역업체에 신용장 개설을 위한 단기자금 대출을 제공하고 이자수익을 받는 구조로 설계된 ‘유니버설 인컴 빌더 펀드’다.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는 무역업체가 대출금 상환을 지연하자 해당 무역금융 펀드를 기초자산으로 한 상품도 따라서 상환이 연기된 것.

앞서 8월에도 같은 기초자산으로 만들어진 ‘유니버설 인컴 빌더 펀드 링크트 파생결합증권(DLS)’ 상환 역시 연기된 바 있다. 8월에 상환이 연기된 상품은 NH투자증권이 DLS로 610억원을 발행했고, 그 가운데 530억원이 삼성생명 신탁 채널을 통해 팔려나갔다.

삼성생명은 지난달 이사회를 열어 유니버설 인컵 빌더 펀드 연계 DLS 투자자에게 투자액의 50%를 선지급하기로 결정했다. 단 13일 상환 연기 통보를 받은 사모투자신탁에 대해서도 일부를 선지급할지는 정해지지 않았다.

한편 삼성생명 측은 홍콩 현지 상황을 자세히 파악하고 대책을 논의할 계획이다.

뉴스웨이 장가람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