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19일 일요일

  • 서울 24℃

  • 인천 23℃

  • 백령 17℃

  • 춘천 27℃

  • 강릉 18℃

  • 청주 27℃

  • 수원 23℃

  • 안동 28℃

  • 울릉도 18℃

  • 독도 18℃

  • 대전 27℃

  • 전주 25℃

  • 광주 26℃

  • 목포 24℃

  • 여수 26℃

  • 대구 30℃

  • 울산 23℃

  • 창원 28℃

  • 부산 24℃

  • 제주 24℃

김민종 “김재원 별명은 얄미운 ‘뽀마’”···왜?

[4남1녀] 김민종 “김재원 별명은 얄미운 ‘뽀마’”···왜?

등록 2013.12.27 13:25

김아름

  기자

사진=김동민 기자 life@newsway.co.kr사진=김동민 기자 life@newsway.co.kr


가수 겸 배우 김민종이 김재원과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김민종은 지난 26일 서울 여의도 IFC몰 CGV에서 열린 MBC 새 예능프로그램 ‘4남 1녀’ 제작 발표회에서 “새로운 콘셉트의 프로그램이라 즐겁게 촬영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새로운 부모님을 만나는 시간이 됐다. 앞으로도 어떻게 인연이 이어질지 궁금하고 설렌다”고 덧붙엿다.

또한 후배 김재원과의 남다른 에피소드에 대해 밝혔다. 김민종은 “김재원의 ‘살인미소’ 별명을 ‘뽀마’로 바꿔줬다”며 “뽀얀 악마라는 뜻인데 내가 뭔가를 할때마다 태클을 걸어서 때리고 싶었다”며 웃었다.

또 김민종은 서장훈의 성격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그는 “서장훈은 투덜대면서도 할 것은 다한다. 덩치에 맞지 않게 되게 귀엽다. 이하늬도 차가운 이미지였는데 털털하고 구수한 친구였다”며 “우리 팀들이 점점 진화되고 있는 모습이 프로그램에 담길 것 같다”며 첫 녹화소감을 전했다.

‘4남 1녀’는 4명의 형제와 외동딸이 남매가 돼 시골에 계신 부모님과 함께 4박5일간 생활하며 잊고 있던 고향의 情과 가족의 의미를 되새겨 주는 프로그램이다. 방송인 김구라, 농구선수 서장훈, 배우 김민종과 김재원이 출연을 확정지었으며 여자 게스트로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이하늬가 출연한다.

MBC 새 예능프로그램 ‘4남 1녀’는 내년 1월 3일 금요일 밤 10시 첫방송 된다.

김아름 기자 beautyk@

뉴스웨이 김아름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