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9일 수요일

  • 서울 24℃

  • 인천 24℃

  • 백령 19℃

  • 춘천 23℃

  • 강릉 26℃

  • 청주 24℃

  • 수원 24℃

  • 안동 22℃

  • 울릉도 17℃

  • 독도 17℃

  • 대전 25℃

  • 전주 25℃

  • 광주 25℃

  • 목포 24℃

  • 여수 24℃

  • 대구 25℃

  • 울산 23℃

  • 창원 24℃

  • 부산 23℃

  • 제주 22℃

애플, 인텔서 AP칩 일부 조달한다

애플, 인텔서 AP칩 일부 조달한다

등록 2013.03.13 13:46

박일경

  기자

애플이 차세대 A7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 물량의 10%를 인텔에서 공급받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는 아이폰, 아이패드 등의 두뇌 역할을 하는 연산장치로 ‘아이폰5’에 들어간 A6까지는 삼성전자가 독점적으로 납품했다.

애플의 이 같은 움직임에 대해서는 삼성전자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기 위해 애플이 모바일기기 핵심 부품의 공급선을 다각화하고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대만의 IT 전문지 디지타임스는 13일 “애플의 A7 프로세서 공급을 삼성전자 50%, TSMC 40%, 인텔 10% 비율로 분담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대만 반도체 파운드리(수탁생산) 업체인 TSMC에 이어 인텔까지 애플에 프로세서를 공급하는 시장에 가세할 것이란 전망이다.

삼성전자와의 경쟁이 심화되고 특허분쟁까지 겹치면서 애플이 ‘탈(脫) 삼성’ 차원에서 공급선 전환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 매체는 애플이 AP칩 조달 창구를 다각화하더라도 삼성전자는 해당 물량을 자사 브랜드 모바일기기용으로 전환할 수 있기 때문에 영향은 제한적이라고 분석한 바 있다.

박일경 기자 ikpark@

뉴스웨이 박일경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