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5일 월요일

  • 서울 24℃

  • 인천 25℃

  • 백령 23℃

  • 춘천 23℃

  • 강릉 21℃

  • 청주 24℃

  • 수원 24℃

  • 안동 22℃

  • 울릉도 22℃

  • 독도 22℃

  • 대전 24℃

  • 전주 25℃

  • 광주 24℃

  • 목포 24℃

  • 여수 24℃

  • 대구 23℃

  • 울산 22℃

  • 창원 24℃

  • 부산 22℃

  • 제주 23℃

산업 장밋빛으로 물든 울산···SK이노, '장미축제' 성황리 진행

산업 에너지·화학

장밋빛으로 물든 울산···SK이노, '장미축제' 성황리 진행

등록 2024.05.24 10:00

황예인

  기자

SK이노, 16년 연속 울산 장미축제 주관"울산과 상생 통해 더 높이 도약할 것"

제16회 울산대공원 장미축제를 찾은 관람객들이 장미원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제공제16회 울산대공원 장미축제를 찾은 관람객들이 장미원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제공

SK이노베이션과 울산시가 공동 주관하는 울산대공원 장미축제가 지난 22일 문을 열어 26일까지 5일간 진행된다.

올해로 16회 맞는 이번 장미축제는 '러브스토리 인 울산(Love Story in ULSAN)'을 주제로 다양한 문화 체험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전국 최대 규모인 265종 300만 송이의 장미꽃도 활짝 핀 상태다.

울산대공원 장미축제는 2006년을 시작으로 지난해 15회까지 누적 462만여명이 방문하며 울산 대표 축제로 자리 잡았다. 특히 지난해에는 관람객 10명 중 6명이 부산, 대구 등 다른 지역에서 방문하며 전국적인 축제로서의 면모를 갖췄다는 평이다. SK이노베이션은 올해도 16만명 이상의 방문객이 찾아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울산대공원 장미축제는 지자체와 지역 기업이 뜻을 모아 16년째 지속되고 있다. 지자체와 기업이 오랜 시간 지역 사회를 위한 상생 협력을 지속해온 사례는 흔치 않고, 이 때문에 울산을 찾는 외부인이 늘어 다른 지자체들도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는 설명이다.

정연용 울산시 녹지공원과장은 "전국적인 축제로 자리 잡은 장미축제에 매년 울산을 방문하는 관람객이 늘고 있다"며 "올해도 SK이노베이션과 함께 볼거리가 넘치는 축제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제16회 울산대공원 장미축제를 찾은 관람객들이 장미원의 포토스팟에서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제공제16회 울산대공원 장미축제를 찾은 관람객들이 장미원의 포토스팟에서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제공

울산대공원은 SK이노베이션이 1997년부터 2006년까지 10년간 1020억원을 들여 조성하고 울산시에 기부 채납한 자연 친화적 도심 공원이다. 전체 면적은 약 364만㎡(110만평)로 뉴욕의 센트럴파크(약 340만㎡)보다 넓은 규모이며, 각종 테마정원, 생태여행관, 피크닉장 등 친환경 생태시설 위주로 꾸며졌다.

SK이노베이션이 울산대공원 조성에 나선 것은 "기업 이윤을 시민에게 되돌려주라"는 故 최종현 SK 선대 회장의 경영철학 영향이 크다. 울산은 SK 그룹 근간이자 성장 발전의 터전이 된 곳이기에, 울산에서 맺은 결실을 지역 사회에 돌려주자는 취지다.

SK이노베이션 관계자는 "SK이노베이션은 울산대공원 조성부터 다양한 인프라 지원 사업까지 지역사회와 상생하며 큰 행복을 만들어가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60년간 함께 성장해온 울산과 상생하며 앞으로도 더 높은 도약을 할 것"이라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