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2일 토요일

  • 서울 22℃

  • 인천 24℃

  • 백령 23℃

  • 춘천 23℃

  • 강릉 21℃

  • 청주 23℃

  • 수원 21℃

  • 안동 23℃

  • 울릉도 21℃

  • 독도 21℃

  • 대전 24℃

  • 전주 24℃

  • 광주 25℃

  • 목포 24℃

  • 여수 24℃

  • 대구 24℃

  • 울산 23℃

  • 창원 24℃

  • 부산 23℃

  • 제주 23℃

IT 유영상 SKT 사장 "AI개인비서 시대 곧 온다"···5년간 투자 3배 확대(종합)

IT 통신

유영상 SKT 사장 "AI개인비서 시대 곧 온다"···5년간 투자 3배 확대(종합)

등록 2023.09.26 16:01

임재덕

  기자

AI 인프라·AIX·AI서비스 중심 'AI 피라미드' 전략 공개5년간 AI 투자 비중 33%로↑···2028년 매출 25조원 목표자강과 협력 투트랙 혁신···"글로벌 AI 컴퍼니 도약할 것"

"앞으로 개인비서 시장은 AI 글로벌 탑티어들의 격전장이 될 거예요. 지금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를 2~3개씩 쓰는 것처럼, 3년 뒤엔 AI 개인비서를 2~3개씩 쓰는 날이 올 겁니다."

유영상 SK텔레콤 대표이사(사장)는 26일 서울 중구 T타워 수펙스홀에서 열린 기자간담회 도중 "고객들에게 AI 비서를 나눠드리는 것으로 가장 핫한 이 시장에서 승부하겠다"면서 이렇게 강조했다.

유영상 SKT 대표가 26일 SK T타워 수펙스홀에서 열린 'SKT AI 사업전략 기자간담회'에서 키노트를 발표하고 있는 모습. 사진=SK텔레콤 제공유영상 SKT 대표가 26일 SK T타워 수펙스홀에서 열린 'SKT AI 사업전략 기자간담회'에서 키노트를 발표하고 있는 모습. 사진=SK텔레콤 제공

SKT는 이날 한국어 거대언어모델(LLM) 서비스 '에이닷'(A.)을 정식 출시했다. 고객 일상과 AI 서비스 연결을 확대해 '나만의 AI 개인비서'로 진화, 세계 시장에서 글로벌 빅테크들과 경쟁하는 서비스로 자리매김한다는 뜻이다.

유 사장은 "이를 위해 AI 관련 투자 비중을 과거 5년 12%에서 향후 5년간(2024~2028년) 33%로 약 3배 확대, 2028년 매출 25조원 이상을 달성하겠다"고 강조했다. SKT가 지난해 설비투자(CAPEX)에 2조2150억원을 쓴 점을 고려해 단순 계산하면, 내년부터 최소 매년 7300억원 이상을 AI 분야에 투자하는 셈이다.

SKT는 세부 사업전략도 공개했다. AI 인프라와 AIX, AI 서비스를 축으로 산업과 생활 전 영역을 혁신하는 'AI 피라미드 전략'이다. 유 사장은 "자사 AI 기술을 고도화하고 AI 서비스를 만들어 고객과 관계를 밀접하게 만드는 '자강'(自强)과 AI 얼라이언스 중심의 '협력'(協力) 모델을 피라미드 형태로 묶어낸 전략"이라며 "새로운 산업 혁신을 만들어 줄 주체이면서 SKT의 지향점인 글로벌 AI 컴퍼니까지 실현 시켜 줄 열쇠"라고 소개했다.

SKT AI 피라미드 전략. 사진=SK텔레콤 제공SKT AI 피라미드 전략. 사진=SK텔레콤 제공

AI 인프라는 SKT 첨단 기술 역량이 집결된 영역으로 ▲AI 데이터센터 ▲AI 반도체 ▲멀티LLM 등이 해당한다. SKT는 개발 중인 거대언어모델 이름을 '에이닷엑스(A.X) LLM'으로 정하고 ▲앤트로픽 ▲오픈AI ▲코난테크놀로지 등 국내외 기업들과의 협업을 늘려나갈 계획이다. 또 국내 데이터센터 규모를 2030년까지 현재의 2배 수준으로 넓힐 방침이다.

AIX 분야에서는 AI 기술을 모바일, 브로드밴드, 엔터프라이즈 등 SK ICT 계열사들의 핵심 사업 영역들에 접목해 생산성을 높인다. 또 모빌리티, 헬스케어, 미디어, 광고기술(애드테크) 등 인접 영역으로 AI 기술을 적용해 나갈 계획이다.

AI 서비스는 에이닷을 축으로 역량을 강화한다. SKT는 기상, 출근, 취침 등의 생활 전반 일상에 AI를 결합할 예정인데, 9월에는 AI 수면 관리, AI 뮤직 서비스도 에이닷을 통해 제공한다. 또 조만간 AI 전화로 아이폰에서도 수·발신 통화녹음을 지원할 계획이다.

더 나아가 이렇게 국내에서 검증된 AI 서비스와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글로벌向 PAA(Personal AI Assistant)를 개발, 전 세계로 빠르게 확장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SKT는 지난 7월 도이치텔레콤, e&, 싱텔 등과 글로벌 텔코 AI 얼라이언스를 결성했으며 통신사 특화 LLM과 인텔리전스 플랫폼(Intelligence Platform)을 공동 개발하기로 했다. 이들 통신사의 가입자는 전 세계 45개국에 걸쳐 약 12억명에 이른다.

SKT는 국가별 통신사들과 협력을 통해 현지화·고도화를 거쳐 글로벌 시장에 동시다발적으로 PAA를 론칭하며 빠르게 AI 서비스 시장을 선점해 나갈 방침이다.

유 사장은 "생성형 AI로 촉발된 파괴적 혁신은 산업, 사회, 생활 전 영역에서 이미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있다"며 "SKT는 자강과 협력 기반의 AI 피라미드 전략을 중심으로 AI 컴퍼니 실행력을 가속화하고 AI 관련 리소스 투자도 지속 확대하여 명실상부한 글로벌 AI 컴퍼니로 도약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