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6월 03일 토요일

  • 서울 18℃ 날씨

  • 인천 18℃ 날씨

  • 백령 날씨

  • 춘천 17℃ 날씨

  • 강릉 17℃ 날씨

  • 청주 18℃ 날씨

  • 수원 16℃ 날씨

  • 안동 16℃ 날씨

  • 울릉/독도 18℃ 날씨

  • 대전 17℃ 날씨

  • 전주 18℃ 날씨

  • 광주 16℃ 날씨

  • 목포 17℃ 날씨

  • 여수 20℃ 날씨

  • 대구 19℃ 날씨

  • 울산 19℃ 날씨

  • 창원 19℃ 날씨

  • 부산 18℃ 날씨

  • 제주 18℃ 날씨

뉴스웨이 로고

증권 나이벡, 난치병 ‘폐동맥고혈압’ 치료제 개발 기대···“동물실험 효능확인”

증권 종목

나이벡, 난치병 ‘폐동맥고혈압’ 치료제 개발 기대···“동물실험 효능확인”

등록 2021.08.26 13:19

고병훈

  기자

펩타이드 융합 바이오 기업 나이벡은 주요 파이프라인 중 하나인 ‘폐섬유증 치료제(NIPEP-PF)’가 희귀질환인 ‘폐동맥고혈압’에 효과가 있다는 사실을 동물실험(마우스)을 통해 입증했다고 26일 밝혔다.

나이벡은 이번 동물실험에서 ‘모노크로탈린(monocrotaline)’에 의해 유발된 ‘폐동맥고혈압’과 ‘ALK(역형성림프종인산화효소)수용체에 작용하는 단백질 치료제’를 투여한 상황에서 혈관 두께 및 염증 개선을 비교 관찰했다.

‘폐동맥고혈압’이 유발된 쥐의 혈관두께는 정상 쥐보다 약 400% 증가했으며, ‘ALK수용체에 작용하는 단백질 치료제’를 투여한 결과 정상 쥐의 혈관과 유사한 두께로 돌아왔다. 폐 조직에 존재하는 백혈구와 같은 염증세포의 수도 크게 감소해 ‘ALK 수용체에 작용하는 단백질 치료제’가 폐고혈압 및 염증개선에 효과가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폐동맥고혈압’은 심장에서 폐로 혈액을 전달하는 폐동맥에 이상이 발생해 압력이 상승하는 희귀 난치질환이다. 진단이 어렵고, 치명률도 매우 높은 것으로 알려져, 치료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으면 평균 2~3년 내 사망할 수 있는 고위험 질환이다.

만성 폐쇄성 폐질환이나, ‘전신홍반루푸스’, 전신 경화증 등의 자가면역질환이 있는 경우에도 폐동맥고혈압의 발생이 높아진다고 알려져 있다. 현재까지 승인된 치료제는 단순히 폐동맥이 좁아지는 것을 지연시키는 약물들뿐이다. 원천적으로 치료할 수 있는 치료제는 현재까지 전무한 상황이다.

‘폐동맥고혈압’이 ALK수용체에서 발생한 돌연변이로 혈관내피세포가 사멸해 동맥의 구조가 변하면서 발생하는 점에 주목해 ‘ALK수용체에 작용하는 단백질’을 투여함으로써, 혈관내피세포의 생존과 혈관의 견고성 (integrity)를 유지시킬 수 있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나이벡 관계자는 “‘ALK 수용체에 작용하는 단백질 치료제’에 대해서는 스크리닝 단계에서부터 대량생산 연구를 동시 진행해 연구기간을 크게 단축할 수 있었다”며 “이미 대량생산 공정을 수립해 내년에 전임상 독성시험을 수행하고, 임상1상 시험을 신청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폐동맥고혈압 치료제에 관심이 있는 글로벌 제약사와 지난 6월 ‘바이오USA’ 이후 지속적으로 기술에 대한 논의를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나이벡이 개발 중인 ‘폐섬유증 치료제’는 펩타이드 기반 치료제와 ‘ALK 수용체에 작용하는 단백질 치료제’가 있다. 펩타이드 기반 치료제는 ‘블레오마이신’으로 유도된 폐섬유증 동물모델에서 그 유효성을 입증했으며, 내년에 임상1상에 진입할 계획이다. 또 폐조직에서 유효 농도를 높이기 위해, 흡입제형으로 개발 중이다.

‘ALK 수용체에 작용하는 단백질 치료제’는 지난해 개발을 시작해 폐섬유증 파이프라인에 편입했으며, 폐섬유증 동물모델에서 폐조직에 침착되는 콜라겐이 감소되는 것이 확인됐다.

뉴스웨이 고병훈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