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3일 토요일

  • 서울 27℃

  • 인천 24℃

  • 백령 16℃

  • 춘천 28℃

  • 강릉 26℃

  • 청주 27℃

  • 수원 26℃

  • 안동 28℃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27℃

  • 전주 27℃

  • 광주 27℃

  • 목포 23℃

  • 여수 23℃

  • 대구 29℃

  • 울산 23℃

  • 창원 25℃

  • 부산 23℃

  • 제주 21℃

에이플러스에셋, 코스피 상장 예비심사 청구

에이플러스에셋, 코스피 상장 예비심사 청구

등록 2020.06.19 08:31

허지은

  기자

에이플러스에셋, 코스피 상장 예비심사 청구 기사의 사진

에이플러스에셋이 국내 법인보험대리점(GA) 최초로 증시 입성에 도전한다.

에이플러스에셋은 코스피 상장을 위한 예비심사신청서를 제출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2007년 설립된 에이플러스에셋은 보험상품 위탁판매업을 주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국내 34개 생명·손해보험사들과 제휴를 맺고 다양한 보험상품을 비교분석해 소비자 맞춤형 상품을 제공한다.

에이플러스에셋은 설립 이후 지속 성장해 에이플러스라이프, 에이에이아이헬스케어, 에이플러스리얼티 등 7개 계열사, 임직원 1만여명을 보유한 중견 그룹으로 성장했다. 지난해 영업수익 2694억원, 영업이익 209억원, 당기순이익 154억원을 기록했다.

올해 1분기에도 연결기준 영업수익 714억원, 영업이익 73억원, 당기순이익 56억원을 기록해 전년동기대비 각각 19.26%, 255.52%, 96.89% 성장했다.

에이플러스에셋은 고능률 설계사 조직 ‘WM파트너스’ 및 설게사 영업지원 모바일 앱 ‘보플’을 차별점으로 꼽았다. 회사는 지난 2018년부터 WM파트너스를 통해 VIP 자산관리 시장을 적극 공략하고 있으며 지난 3월에는 WM파트너스 인원 62명이 회사 전체 실적의 9%를 견인하는 등 높은 성과를 보이고 있다는 설명이다.

‘보플’은 보험플러스의 약자로 고객이 가입한 모든 보험을 모바일을 통해 관리가 가능한 보험 컨설팅 앱이다. 이를 통해 설계사 온라인 교육이 가능하며 다양한 영업지원 기능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회사는 향후 WM파트너스를 확대하고 금융·헬스케어 연계 모바일 플랫폼을 구축하는 등 사업 성장을 노린다는 방침이다. 상장 주관사는 NH투자증권과 IBK투자증권이 맡았다.

뉴스웨이 허지은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