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양진호 회장, 또 다른 폭행사건으로 검찰 고소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위디스크 실소유주 양진호 회장, 前 직원 폭행 영상 공개…해당 영상 기념품 소장 사진=뉴스타파, 진실탐사그룹셜록

웹하드업체 위디스크의 전 직원을 폭행하는 영상이 공개돼 논란에 휩싸인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이 또 다른 폭행사건에 연루돼 검찰 수사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31일 검찰에 따르면 양 회장은 2013년 12월 A씨가 아내와 외도한 것으로 의심하고 동생과 지인 등을 동원해 A씨를 폭행한 혐의(특수상해)를 받고 있다.

A씨는 사건 발생 후 약 4년 뒤인 지난해 6월 양 회장 등을 검찰에 고소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초 수원지검 성남지청은 양 회장 일당에 대해 무혐의 처분을 내렸으나, 지난 4월 서울고검으로부터 다시 수사하라는 재기수사 명령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조만간 양 회장을 고소인과 함께 소환해 대질조사를 할 예정이다.

한편 탐사보도 전문매체인 뉴스타파는 이날 양 회장이 2015년 4월 경기 성남시 분당구 위디스크 사무실에서 전직 직원을 폭행하는 모습을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이 영상에서 양 회장은 직원으로 보이는 사람에게 욕설을 하며 뺨을 때리는 등 폭행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양 회장이 실소유주로 알려진 위디스크가 음란물 유통을 방치한 혐의를 포착하고 압수수색을 하는 등 수사를 진행해왔으며 전 직원에 폭행에 대한 수사를 병행할 방침이다.

장기영 기자 jk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