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산업은행 “3Q KDB벤처지수 445.5···전년比 54.8%↑”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산업은행 여의도본점 전경(사진=산업은행)

모험자본 공급에 힘입어 국내 벤처생태계를 둘러싼 환경이 크게 호전된 것으로 나타났다.

1일 산업은행은 3분기 KDB벤처지수가 445.5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54.8% 상승한 수치다.

이는 국내 벤처생태계를 둘러싼 시장환경이 기준년도인 2008년(지수 100) 대비 약 4.5배 개선됐다는 의미라고 은행 측은 설명했다.

KDB벤처지수는 국내 벤처생태계의 상황을 종합적으로 모니터링 하기 위해 2018년 산업은행에서 개발한 지수다. 벤처기업의 성장에 필수적인 ▲충분한 투자재원 ▲활발한 신규투자 ▲안정적 회수여건 등을 고려해 산출하며, 각 항목을 보조지수화해 함께 제시한다.

세부적으로 투자재원지수가 677.4로 전년 동분기 대비 약 106% 증가하며 전체 벤처지수의 상승을 견인했다. 특히 2021년 3분기 누적 신규투자조합 결성금액(5조1305억원)이 작년보다 2조4807억원 증가하면서 지수 상승에 힘을 보탰다.

또 투자실적지수는 499.8로 51% 증가했다. 투자실적지수는 투자재원지수의 후행지수로서 최근 지속적으로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3분기 누적 신규 투자금액이 사상 첫 5조를 돌파하기도 했다.

아울러 회수여건지수(코스닥 신규 상장기업수와 시가총액 기준)는 219.8로 7.46% 늘었다. 벤처기업의 코스닥 상장(IPO)을 통한 회수에 평균 10년 이상이 필요한 것을 감안했을 때 당분간은 완만한 증가세가 이어질 전망이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정책형 뉴딜펀드 등 모험자본의 시장 유입에 따라 벤처생태계가 꾸준히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