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KTB투자證 “DGB금융, 2Q 실적 컨센서스 상회··· NIM 하락은 아쉬워”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KTB투자증권은 6일 DGB금융에 대해 올해 2분기 실적이 시장 기대치를 상회했으나, 큰 폭의 순이자마진(NIM) 하락은 아쉬운 부분이라며 목표주가를 기존 1만7200원에서 1만5000원으로 하향조정했다. 다만 투자의견 매수는 그대로 유지했다.

DGB금융의 연결 재무제표 기준 올해 2분기 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31% 늘어난 948억원을 시현했다. 이는 시장 컨센서스를 14.9% 상회한 것이며, 예상보다 큰 유가증권 매매이익이 호재로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김은갑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주택도시보증공사 주식매각이익이 233억원 발생하면서 순이익이 전망치를 상회하는데 크게 기여했다”며 “다만 일회성 대규모 이익에 의한 것인 만큼 큰 의미를 부여하기는 어렵다”고 설명했다.

오히려 NIM 하락폭이 타 은행주 대비 차이가 큰 것은 아쉬운 부분이라고 강조했다.

김 연구원은 “타 은행에 비해 차이가 큰 NIM 하락 추세는 향후 일회성이익 소멸시 기대가능한 경상적 이익레벨을 낮추는 요인”이라며 “향후 시장금리 상승에도 쉽게 만회할 만한 하락폭이 아니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기준금리 인하, 유량차주 위주의 대출, 금리변동주기 변화 등이 영향을 미친 게 사실”이라며 “다만 시간경과에 따라 자동적으로 상승 가능한 부분이 거의 없다는 점을 유념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민수 기자 hms@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