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수젠텍, 조달청과 97억원 규모 자가검사키트 추가공급계약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BA.2.75 검출 가능

이미지 확대thumbanil
체외진단 기업 수젠텍은 조달청에 97억 원 규모의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수젠텍은 조달청을 통해 정부·지자체의 각 수요기관으로 자가검사키트를 공급할 예정이다.

회사가 이번에 제공하는 제품은 지난 2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신규 허가를 받은 코로나19 자가진단키트 'SGTi-flex COVID-19 Ag self'다. 최근 발생한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BA.2.75(켄타우로스)까지 검출 가능하다.

회사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는 시점에서 조달청 공급을 통해 코로나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코로나가 종식되지 않은 상황에서 환절기 시즌이 되면 코로나와 독감을 동시에 판독할 수 있는 COVID&Flu콤보(SGTi-flexM COVID-19 & Flu A/B Ag) 제품 개발도 완료된 상태"라며 "해당 제품은 시연성 및 판독 용이성이 높다는 점에서 추가 수요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수젠텍은 중국 체외진단 전문회사인 YHLO(야훼로)사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올해부터 중국 시장 진출을 가시화할 방침이다. 주요 제품은 100여가지의 알러지를 한 번에 진단하는 다중면역블롯장비(S-BLOT3)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시약(SGTi-Allergy screen)으로 해당 제품은 유럽 CE 인증까지 완료한 상태다.

유수인 기자 sui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