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포스코그룹, 실리콘음극재 '테라네크노스' 인수···'30년 이차전지 매출 41兆 목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차전지소재 사업의 성과와 미래 비전 발표
신성장사업에 집중하여 그룹 균형성장 가속화
양·음극재 사업 매출액 올해 1조원 돌파 전망
원소재부터 리사이클링까지 전주기 밸류체인 구축

이미지 확대thumbanil

포스코그룹 이차전지소사업 밸류데이. 사진=포스코그룹 제공

포스코홀딩스가 지난 1일 실리콘음극재 스타트업 '테라테크노스' 지분을 인수했다. 테라사이언스는 실리콘음극재 생산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곳이다. 포스코그룹은 2030년까지 양극재 61만톤, 음극재 32만톤, 리튬 30만톤, 니켈 22만톤 등 생산 및 판매 체제를 구축해 이차전지 소재사업에서 매출액 41조원을 달성하겠다는 방침이다.

포스코그룹은 5일 서울 강남구 포스코센터에서 '2022 이차전지 소재사업 밸류데이'를 열고 투자자들에게 성장 목표와 이차전지 소재사업 성과 및 미래 비전을 소개했다고 밝혔다.포스코그룹은 현재 리튬, 니켈, 흑연 등 이차전지 원료부터 전구체는 물론 양·음극재 및 차세대 이차전지용 소재까지 생산, 공급하는 밸류체인을 구축하고 있다.

포스코그룹은 양·음극재 사업이 2015년 380억원에서 올해 1조원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포스코그룹은 철강 중심 사업구조를 다변화해 2030년에는 철강, 친환경미래소재, 친환경인프라 사업 부문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균형을 이루는 성장 구조를 확립하겠다는 목표도 발표했다.

전중선 포스코홀딩스 경영전략팀장은 "철강 중심 사업구조로 인해 포스코홀딩스 주가 추이는 철강 시황에 따라 등락을 반복하는 순환적 흐름을 보여왔다"며 "이차전지 소재, 수소 등 신성장사업에 집중하고 그룹의 균형성장을 가속화하겠다"고 밝혔다.

포스코그룹은 오는 7일 싱가포르에서도 해외투자가들을 대상으로 '포스코그룹 이차전지 소재사업 밸류데이'를 진행할 예정이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