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G전자, ‘포터블 모니터’로 대화면 노트북 시장 공략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LG전자의 2022년형 노트북 ‘LG 그램 16’에 포터블 모니터 ‘LG 그램 플러스뷰(+view)’를 연결해 사용하는 모습. 사진=LG전자

LG전자가 두 개의 대화면을 하나처럼 자유롭게 쓸 수 있도록 한 포터블 모니터를 앞세워 노트북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LG전자는 졸업, 입학 시즌을 맞아 2022년형 노트북 ‘LG 그램 16’을 예약 판매하는 ‘2022년 아카데미 페스티벌’을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예약 판매는 다음 달 2일까지 LG전자 베스트샵을 포함한 전국 가전 매장과 공식 온라인 판매점 등에서 진행되며, 예약 판매에 참여한 고객에게는 포터블 모니터 ‘LG 그램 플러스뷰(+view)’를 사은품으로 제공한다.

LG 그램 16은 1190g의 가벼운 무게에 80Wh 대용량 배터리를 적용해 사용 편의성 높인 신제품이다. 16대 10 화면비의 WQXGA(2560x1600) 고해상도 IPS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화질이 선명하고 깨끗하다.

LG전자는 이 같은 노트북 신제품과 함께 노트북에 연결해 사용할 수 있는 포터블 모니터 LG 그램 플러스뷰를 선보였다.

LG 그램 플러스뷰는 노트북과 함께 들고 다니며 언제 어디서나 멀티태스킹 작업 환경을 구축할 수 있는 모니터다. LG 그램 16에 적용된 것과 동일한 크기, 화면비의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나란히 붙여 사용하면 약 26형 크기, 32대 10 화면비의 대화면을 즐길 수 있다.

포터블 모니터의 무게는 본체 기준 670g으로 휴대성이 높다. 별도의 조작 없이 노트북과 USB 케이블만 연결하면 화면이 확장된다.

LG 그램 16과 LG 그램 플러스뷰의 출하가는 각각 209만원(16형·i5·8GB·256GB 기준), 39만9000원이다.

LG전자는 다양한 크기의 LG 그램 제품에 포터블 모니터를 더해 노트북 시장 주도권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LG전자 김선형 한국HE마케팅담당은 “LG 그램은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으로 초경량·대화면 트렌드를 선도해왔다”며 “고객 편의성을 최우선으로 둔 신제품을 앞세워 프리미엄 노트북 시장에서 주도권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관련태그

#LG전자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