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캠코, 사업재편기업 자산매입 시범사업 실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설비·부동산 매입해 사업재편과 유동성 지원
“3개사 기계설비·부동산 인수로 420억 공급”

이미지 확대thumbanil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가 신산업 진출 등을 위해 사업재편을 도모하는 기업의 자산을 인수하는 ‘사업재편기업 자산매각 지원’ 시범사업을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는 정부 ‘2021년 하반기 경제정책방향’에 따른 후속조치다. 2022년 지원 사업 시행에 앞서 전반적인 사전 점검을 위해 마련됐다.

캠코는 산업통상자원부 사업재편계획심의위원회에서 사업재편계획을 승인받은 기업을 대상으로 설비·부동산 등 자산을 신탁방식 또는 캠코 기업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매입하고 재임대한다.

특히 캠코는 시범사업을 통해 사업재편을 승인 받은 3개사로부터 기계설비 40점, 부동산 2건을 매입해 총 420억원을 공급할 계획이다.

캠코는 사업 결과를 바탕으로 정부부처와 협의를 거쳐 세부 실행계획을 정비한 뒤 2022년부터 사업재편기업 등에 대한 자산매각 지원 사업을 본격 시행하기로 했다.

김귀수 캠코 기업지원본부장은 “미래차, 디지털 전환, 헬스케어 등 급변하는 산업환경에서 선제적 사업재편과 적기 자금공급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있다”면서 “기업의 사업 재편과 경쟁력 확보를 돕고자 지원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