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동국제강, 10월 이어 ‘신용등급도’ 상향 조정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한신평 BBB(안정적)으로 상승
10월 이어 11월 한기평에서도

이미지 확대thumbanil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

동국제강이 지난 10월 한신평으로부터 기업신용등급평가를 상향 조정 받은데 이어 한기평도 동국제강 기업신용등급이 ‘한 단계’ 상승했다고 29일 밝혔다.
 
한기평은 26일 기업 정기평가에서 동국제강 기업 신용등급을 BBB-(긍정적)에서 BBB(안정적)으로 상향 조정했다. 상향 요인으로 수익성 개선으로 영업현금창출력이 제고된 점과 차입금 감소가 지속된 점을 제시했다.
 
한기평은 수익성 개선의 근거로 동국제강의 연결기준 EBITDA마진이 2020년 3분기 누적 기준 10.5%에서 2021년 3분기 15%로 상승해 영업현금창출력이 높아졌다고 분석했다.
 
아울러 차입금 지속 감소의 근거로 2018년말 연결기준 2.3조원이던 순차입금 규모가 2020년말 이후 1.8조원으로 감소하고, 부채비율이 180%에서 154%까지 하락한 점을 꼽았다. 

이와 함께 2020년과 2021년 3분기 누적 기준 순차입금·EBITDA가 각각 3.6배, 1.8배로 낮아지며 재무안정성 지표가 대폭 개선됐다고 분석했다.
 
한기평은 동국제강에 대해 향후 ‘DK 컬러 비전 2030’ 실현과 ESG 관련 대응, 설비 개선 등으로 투자가 확대될 것으로 예상하나, 제고된 영업현금창출력으로 감당 가능할 것으로 분석했다.
 
동국제강은 지난 5월 국내 3대 신평사로부터 기업신용등급 전망을 ‘BBB-(안정적)’에서 ‘BBB-(긍정적)’으로 상향 조정 받은 바 있다. 이어 지난 10월 한신평이 동국제강 신용등급을 ‘BBB-(긍정적)’에서 ‘BBB(안정적)’으로 높였고, 11월 한기평이 신용등급을 상향 조정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