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재명 ‘원팀’ 선대위 인선 발표···공동선대위원장만 12명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낙연 측 설훈·홍영표 공동선대위원장 합류
“외부인사는 2단계로 영입 작업 중”

이미지 확대thumbanil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박병석 국회의장 예방을 마치고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공동선대위원장만 12명에 달하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대위가 윤곽을 드러냈다.

민주당 대선선거준비단은 1일 오후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선대위 1차 인선안을 발표했다.알려진 대로 경선 과정 이재명 후보와 막판까지 치열한 경쟁을 벌였던 이낙연 전 대표 측 설훈·홍영표 의원이 공동선대위원장으로 합류하며 ‘원팀’ 선대위의 모습을 갖췄다.

상임선대위원장은 송영길 대표가 맡았고, 명예선대위원장인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과 윤호중 원내대표, 김두관, 박용진, 이광재, 설훈, 변재일, 김영주, 우원식, 홍영표, 김상희, 김진표, 이상민 의원이 공동선대위원장 직책에 이름을 올렸다.

선대위 상임고문단에는 경선 상대였던 이낙연 전 대표와 정세균 전 국무총리를 비롯해 이해찬 전 대표를 비롯해 상임고문인 김원기, 문희상, 오충일, 이용득, 이용희, 임채정이 합류했다.

총괄특보단장에는 안민석·정성호·이원욱 의원, 수석부단장은 위성곤 의원, 외교특보단장은 박노벽 전 대사, 국제통상특보단장은 김현종 전 청와대 외교안보특보가 임명됐다. 공보단은 고용진 수석대변인을 비롯해 박찬대 의원이 그대로 유지하며, 이낙연 캠프 수석대변인을 지낸 오영훈 의원이 합류하며 4인 공동체제로 꾸려졌다.

비서실장은 2인 공동체제로 기존 비서실장을 맡아온 박홍근 의원과 이낙연 캠프 종합상황본부장을 맡았던 최인호 의원이 인선됐다.

후보 직속 위원회에도 무게감 있는 인물들이 참여했다. 추 전 장관은 명예선대위원장과 함께 사회대전환위원회 위원장을 겸하고, 이광재 의원은 미래경제위원장을 맡았다. 김두관 의원은 균형발전위원장과 공동선대위원장을 겸한다. 전환적공정성장전략위원장에는 이 후보 경선 캠프에서 성장 정책을 담당해온 하준경 한양대 경제학부 교수가, 평화번영위원장은 이종석 전 장관, 실용외교위원장에 위성락 전 대사, 부동산개혁위원장에는 이상경 가천대 교수가 담당한다.

이재명 캠프 총괄본부장을 맡았던 조정식 의원은 “이번 선대위 구성은 ‘원팀 통합’ 기조와 ‘개방 플랫폼형’ 기조, ‘미래비전’ 기조로 방향을 잡았다”며 “원팀을 중심으로 민주 개혁, 진보 진영을 결집하고 모든 국민의 마음을 담아 이재명 정부 출범의 닻을 올리겠다”고 했다.

공동총괄선대본부장을 맡은 윤관석 사무총장은 “외부인사는 2단계로 잘 영입해 발표할 예정”이라며 “아직 영입 작업을 하고 있다”고 했다.

문장원 기자 moon3346@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