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삼성전기, 3분기 ‘역대 최대’ 성적표···매출 2조6887억·영업익 4578억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매출·영업이익 시장 예상치 상회

thumbanil

삼성전기 경계현 사장. 사진=삼성전기 제공

삼성전기가 올해 3분기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역대 최대를 기록하면서 시장 예상을 상회하는 깜짝 실적(어닝 서프라이즈)를 거뒀다.
삼성전기는 지난 3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 2조6887억원, 영업이익 4578억원으로 집계됐다고 27일 밝혔다.

지난해 동기 대비 매출은 21%(4598억원), 영업이익은 49%(1504억원) 증가했으며 전분기와 비교해도 매출은 9%(2132억원), 영업이익은 35%(1185억원) 늘었다.

3분기 실적은 매출 2조5593억원, 영업이익 4215억원으로 추정되던 시장 컨센서스(평균 전망치)를 크게 뛰어넘어 분기 최대치를 거둔 것이다.

삼성전기 관계자는 “모바일용 소형·고용량 MLCC 및 산업·전장용 MLCC, 고사양 반도체 패키지기판 등 고부가 제품의 판매가 늘면서 실적이 크게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사업부문별 매출은 컴포넌트 부문 1조3209억원, 모듈 부문 7874억원, 기판 부문 5804억원이다. 컴포넌트 사업은 지난해 3분기 대비 34% 늘었고 기판은 28% 증가했다.

단 모듈 부문은 1% 줄었다. 스마트폰 카메라에 들어가는 모듈은 중국 스마트폰 시장의 수요 둔화가 매출 감소로 이어졌다는 평가다.

삼성전기는 4분기 실적 전망에 대해 연말 세트 재고조정 영향으로 일부 제품의 매출 감소를 예상했다. 그러면서도 스마트폰 및 산업·전장용 MLCC와 AP용 및 5G안테나용 패키지기판 등 고부가 제품 수요는 견조할 것으로 내다봤다.

김정훈 기자 lennon@

관련태그

#삼성전기

#경계현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